대학도 ‘디지털 뉴딜’로 혁신…한국외대, 송도 데이터 사이언스 혁신 캠퍼스 출범
대학도 ‘디지털 뉴딜’로 혁신…한국외대, 송도 데이터 사이언스 혁신 캠퍼스 출범
  • 백두산 기자
  • 승인 2020.11.19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건설, 한국투자증권, (주)ZINOL D&C와 사업협력 양해각서 체결
총 3,000억 규모 사업비 중 최첨단 강의 연구동 및 기숙사 건립 위해 600억 투입
한국외국어대학교는 오는 20일 서울캠퍼스 대학본부에서 송도캠퍼스를 데이터 사이언스 기반 산학협력 혁신 캠퍼스로 개발하기 위해 현대건설(주), 한국투자증권(주), (주)ZINOL D&C와 3,000억원 규모의 송도캠퍼스 개발 사업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한다. (사진=한국외대 제공)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한국외국어대학교(HUFS, 총장 김인철)는 오는 20일 서울캠퍼스 대학본부에서 송도캠퍼스를 데이터 사이언스 기반 산학협력 혁신 캠퍼스로 개발하기 위해 현대건설(주), 한국투자증권(주), (주)ZINOL D&C와 3,000억원 규모의 송도캠퍼스 개발 사업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한다.

산학협력 혁신 캠퍼스 개발을 위해 3,000억원의 투자를 유치해 송도캠퍼스 부지에 데이터 플랫폼 Complex(2,400억원), 강의 연구 Complex(300억원), Global Standard 기숙사(300억원) 등을 건축하고, 산·학·연 데이터 플랫폼 캠퍼스를 조성할 계획이다. 특히, 한국외대는 첨단(신기술)분야 학과를 송도캠퍼스에 신설해 4차 산업혁명 주요 기술인 AI, 빅데이터 등 첨단산업 분야 인재 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데이터 저장·처리·분석·지식추출·서비스 기능을 더한 데이터 플랫폼 캠퍼스는 입주 기업의 인프라, 인력 및 빅데이터를 대학의 교육·연구 인력 양성에 활용하고, 산학협력기금 조성을 통해 최적의 데이터 사이언스 교육·연구환경을 조성해 우수 학생을 유치하는 캠퍼스 형태로, 특히 IFEZ(인천경제자유구역청) 첨단산업클러스터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한국외대는 이번 사업이 대학가에도 ‘디지털 뉴딜’의 바람이 불기 시작한 것으로, 이번 MOU가 대규모 산·학·연 협력이 본격화하는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내다보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