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권 대기업 신입·인턴 채용 잇따라
금융권 대기업 신입·인턴 채용 잇따라
  • 황혜원 기자
  • 승인 2020.11.19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저널 황혜원 기자] 최근 카드사와 은행, 증권사 등 금융권 대기업의 신입사원과 인턴십 채용이 잇따르고 있다. 이 가운데 인턴 채용 기업은 평가 우수자를 신입사원으로 최종 선발한다. 

19일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www.jobkorea.co.kr)에 따르면 현재 하나카드와 하나캐피탈, IBK기업은행, 교보증권에서 신입사원을 채용하고 있다. 또 현대카드와 현대캐피탈, 현대커머셜에서 인턴사원을 모집하고 있다. 

금융권 대기업 기업별 채용공고를 소개한다.

■ 하나카드
하나카드는 오는 20일(18시)까지 신입사원 지원자 원서를 접수한다.

모집분야는 ‘디지털/글로벌’, ‘IT’, ‘자금운용’ 등이다. 총 두 자릿수 규모로 신입직원을 채용할 계획이며, 4년제 대학 졸업(예정)자를 대상으로 한다. 

TOPCIT 400점 이상 점수 보유자는 ‘대분류 공학계열/자연계열’ 전공자로 인정하며, 영어와 일어 성적우수자는 우대한다.

이밖에 공모전 등 각종대회 수상경력과 인턴경력자와, 변호사와 한국공인회계사(KICPA), 세무사, 감정평가사, 변리사, 보험계리사 등 관련 자격증 보유자는 우대한다. 

서류전형를 통과한 지원자를 대상으로 필기전형(집합평가)을 실시한다. 필기 응시자는 온라인 인성검사를 기한 내 응시해야 한다. 이후 1차 면접(행동사례면접/PT면접/토론면접)과 2차 면접(인성중심 임원면접)을 거쳐 최종 입사자가 결정된다.

■ 하나캐피탈
하나캐피탈도 20일(18시)까지 신입사원 공채를 진행한다. 

모집부문은 ‘리테일 기획 및 마케팅’, ‘글로벌’, ‘디지털/데이터분석’ 등이다. 하나캐피탈은 학력과 전공, 연령 제한 없이 지원할 수 있다. 

디지털부문 지원자는 정보보안기사와 정보처리기사, ADP, DAP 등 합격자 및 자격증 소지자를 우대하고, 디지털 이외의 부문은 금융관련 자격증 보유자 및 영어 성적 우수자를 우대한다. 

채용은 서류전형 이후 필기전형(집합평가)과 온라인 인성검사를 실시하고, 이어 1차 면접, 2차 면접을 통해 최종 합격자를 선발한다.

■ IBK기업은행
IBK기업은행은 오는 23일(오후 2시)까지 하반기 신입행원 채용을 진행한다.

채용 분야는 ‘금융영업’, ‘디지털’, ‘금융전문’, ‘글로벌’ 등이다. 2021년 상반기부터 근무와 연수 참여가 가능한 자는 지원할 수 있다. 공인회계사와 변리사, 변호사, CFA, 감정평가사, 관세사 등 관련 자격증 보유자는 가점이 부여된다. 채용은 서류전형 이후 필기시험, AI역량검사, 실기시험, 면접을 통해 최종 합격자를 선발한다. 

■ 교보증권
교보증권은 오는 27일( 오후5시)까지 하반기 신입사원 모집을 한다.

모집부문은 ‘본사영업’, ‘지점영업’, ‘본사지원’, ‘IT’ 등이다. 4년제 대학 졸업자와 졸업예정자 또는 동등한 수준의 역량보유자는 지원할 수 있고 전공, 성별, 나이 제한은 없다. 

공인회계사와 CFA, FRM 등 금융관련자격증 보유자는 우대한다. 서류전형 이후 AI인적성검사, 실무면접, 집합면접, 임원면접을 통해 최종 합격자를 선발한다.

■ 현대카드, 현대캐피탈, 현대커머셜
현대카드와 현대캐피탈, 현대커머셜은 오는 26일(오후 2시)까지 인턴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기획관리 직군의 ‘상품개발/마케팅’, ‘영업기획/관리’, ‘리스크’, ‘재경/전략’, ‘경영지원’, ‘Brand’, ‘해외사업’ 등이다. 기졸업자 또는 2021년 2월 졸업예정자, 토익스피킹 레벨7 또는 오픽IH 이상이면 지원할 수 있다. 

채용전형은 서류전형에서 온라인 에세이 과제를 함께 제출해야 한다. 서류제출 완료 후 온라인 에세이 과제에 응시해 제한된 시간 내에 에세이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이어 AI기반 온라인 테스트를 진행한다. 이후 1차 면접(HR면접)과 2차 면접(과제수행관찰)을 통해 인턴십 근무자를 선발한다. 인턴십 근무기간은 2021년 3월 2일부터 4월 30일이며, 인턴과정 중 평가를 통해 최종 신입사원을 선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