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은 책을 바꿔보자’...전주대 도서관, 책사랑 도서교환전 개최
‘읽은 책을 바꿔보자’...전주대 도서관, 책사랑 도서교환전 개최
  • 김주원 기자
  • 승인 2020.11.17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부터 27일까지 전주대 스타센터 중앙분수대

[대학저널 김주원 기자] 전주대학교가 독서의 계절 가을을 맞이해 이미 읽었거나 펼치지 않는 책을 기증받고 읽고 싶은 책으로 교환해주는 행사를 진행한다.

전주대 도서관(관장 왕석순)은 오는 25일부터 27일까지 스타센터 중앙분수대에서 ‘책사랑 도서 교환전’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중고 도서를 가져오면 1권당 1개의 교환권이 제공되고 이 교환권을 통해 기증된 도서 중에서 읽고 싶은 책으로 맞바꿔 갈 수 있다.

대학교재, 전공도서, 일반교양도서 등 다양한 분야의 도서를 교환할 수 있으며, 오염이나 훼손된 도서, 풀이된 문제집, 기관·단체의 홍보용 도서, 만화책, 특정 종교 서적 등은 교환이 불가능하다.

사전 별도 신청 없이 현장에 방문하여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으며, 참가자는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를 위해 마스크를 착용하고 일정 개인 간격을 유지해야 한다.

도서관장 왕석순 교수는 “잠자고 있는 도서를 재활용함으로써 나눔을 실천하고 독서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며, “많은 학생과 지역주민이 참여하셔서 코로나19로 지친 일상을 회복하고 위로와 힐링을 얻고 가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대 도서관은 60만여 권의 다양한 최신 도서를 소장하고 있으며, 연주회, 코딩교육, 요리교실 등 지역주민을 위한 다양한 행사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