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외대 인도연구소 HK+ 사업단, ‘제15회 인문주간 행사’ 개최
한국외대 인도연구소 HK+ 사업단, ‘제15회 인문주간 행사’ 개최
  • 백두산 기자
  • 승인 2020.11.03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간디 탄생 150주년 기념 특강’, ‘암베드까르 탄생 기념 특강’ 등 진행
한국외국어대학교 인도연구소 HK+ 사업단이 운영하는 지역인문학센터 간디아슈람은 지난 10월 26일부터 29일까지 인도 인문주간 행사를 개최했다. (사진=한국외대 제공)
한국외국어대학교 인도연구소 HK+ 사업단이 운영하는 지역인문학센터 간디아슈람은 지난 10월 26일부터 29일까지 인도 인문주간 행사를 개최했다. (사진=한국외대 제공)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한국외국어대학교(HUFS, 총장 김인철) 인도연구소 HK+ 사업단(단장 김찬완)이 운영하는 지역인문학센터 간디아슈람은 지난 10월 26일부터 29일까지 인도 인문주간 행사를 개최했다.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하는 제15회 인문주간 행사의 일환으로 마련된 이번 행사에는 ‘간디 시화-에세이 대회 시상식’, ‘간디 탄생 150주년 기념 특강’, ‘암베드까르 탄생 기념 특강’, ‘스와미 비베까난다 특강’, ‘편견의 스위치를 끄자 인터뷰 상영회’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들이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병행해 진행됐다.

특히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전 세계가 위기를 맞고 있는 상황에서 인류의 공생, 인간의 존엄성, 인간에 대한 차별 철폐를 위해 일생을 바쳤던 인도의 선각자들에 대한 이야기를 중심으로 다루면서 ‘코로나 시대, 인문학의 길 함께, 새롭게, 깊게’라는 올해 인문주간 대주제의 취지를 충실히 반영하고자 했다.

한편 한국외대 인도연구소는 '인도의 대전환과 한국적 재해석'이라는 아젠다로 2017년 한국연구재단의 인문한국플러스(HK+) 사업에 선정돼 다양한 학술활동을 활발하게 전개해 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