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 전자정보통신공학과 하진용 교수, 스마트폰 충전이 가능한 원거리 무선충전 기술 개발
세종대 전자정보통신공학과 하진용 교수, 스마트폰 충전이 가능한 원거리 무선충전 기술 개발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0.10.23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세종대학교(총장 배덕효) 전자정보통신공학과 하진용 교수(사진)가 적외선 기반의 차세대 무선충전 기술을 개발, 국내 특허 등록에 성공했다.

적외선 기반의 원거리 무선충전 기술은 기존의 접촉식 무선충전 방식이나 근거리에서만 유효한 RF 기반의 원거리 무선충전 기술과 달리 수 미터(m) 이상의 거리에도 손실 없이 에너지를 전달하는 기술이다. 반도체 광증폭기에서 만들어진 인체에 무해한 적외선을 사용해 높은 출력을 내는 동시에 사용하는 파장 대역에 따라 다수의 전자기기를 동시에 충전할 수 있다.

이 기술은 지난해 5월 광학 분야의 저명 학술지인 옵틱스 익스프레스(Optics Express)지에 논문으로 게재된 바 있다. 세종대는 논문 발표 이후 세계 유수의 첨단 IT 기업들로부터 기술에 대한 문의와 협력 제안을 받고 있으며, 해외 특허 출원도 마쳤다.

하 교수는 “이번 특허 등록으로 최근 화웨이가 발표한 레이저 기반의 스마트폰 충전 기술에 대해 순수 국내 기술로 대응할 수 있는 길이 생겼다”고 말했다.

하 교수는 케임브리지 대학교에서 박사학위를 받은 후 하버드 의대 웰만 광의학 센터에서 박사후 연수과정을 밟았으며 2013년 세종대에 부임했다.

한편 하진용 교수팀은 이 기술의 상용화를 위해 (주)레이와트(www.raywatt.com)을 설립해 제품 개발에 힘쓰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