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년째 이어진 후배 사랑’...목원대 직원동문회, 장학금 기탁
‘24년째 이어진 후배 사랑’...목원대 직원동문회, 장학금 기탁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0.09.16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목원대 대학본부 4층 총장실에서 직원동문회 관계자들이 재학생들에게 장학금 200만원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양선경 학사지원과 직원, 권혁대 총장, 구지윤 씨(사회복지학과 4학년), 성수헌 씨(정보통신융합공학부 2학년), 이상수 학사지원과 계장.
16일 목원대 대학본부 4층 총장실에서 직원동문회 관계자들이 재학생들에게 장학금 200만원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양선경 학사지원과 직원, 권혁대 총장, 구지윤 씨(사회복지학과 4학년), 성수헌 씨(정보통신융합공학부 2학년), 이상수 학사지원과 계장.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목원대학교(총장 권혁대)는 16일 직원동문회로부터 장학금 200만원을 전달받았다.

1992년 결성된 직원동문회는 매월 급여공제를 통해 장학기금을 모으고 있다. 이들은 1997년부터 매년 재학생 2명에게 장학금 100만원씩을 지원하고 있다. 현재 31명의 직원이 직원동문회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이상수 직원동문회장(학사지원과 계장·영어영문학과 90학번)은 “동문 직원의 퇴직이 늘면서 장학기금 마련에 어려움이 있지만 장학금 지원을 지속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겠다”며 “후배들이 중부권 최고의 명문사학에 다닌다는 자긍심을 가지고 국가경쟁력을 끌어올리는 인재로 성장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권혁대 총장은 “24년째 후배들을 지원하고 있는 동문 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이 훌륭한 인재를 기르는 밑거름으로 사용되고 있다”며 “학생들은 학업에 정진해 사회 진출 이후 후배들에게 내리사랑을 베풀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