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성대, 2019년 IPP형 일학습병행 우수대학(A등급) 선정
한성대, 2019년 IPP형 일학습병행 우수대학(A등급) 선정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0.09.16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6, 2017년 우수대학(A등급), 2018년 최우수대학(S등급) 선정
학생 실무역량강화 및 청년고용 창출에 기여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한성대학교(총장 이창원)가 ‘2019년 IPP(Industry Professional Practice)형 일학습병행 공동훈련센터 성과평가’에서 우수대학(A등급)으로 선정됐다.

한성대는 2015년부터 2019년까지 5년간 IPP형 일학습병행 사업을 수행했고, 일학습병행 사업에 재선정돼 2020년부터 2022년까지 3년간 12억 원의 정부지원금을 지원받을 예정이다.

또한 2016년부터 2017년까지 우수대학(A등급) 및 2018년 최우수대학(S등급)으로 선정되는 등 사업운영에 있어 꾸준한 성과를 내고 있다.

2019년 평가에서 한성대는 실습 학생 수, 만족도를 비롯한 정량적인 목표 달성은 물론 참여기업 관리, 사후관리, 중도탈락관리 등의 정성적인 항목에도 우수한 평가를 받아 A등급을 받았다.

최천근 IPP사업단장은 “코로나19라는 상황으로 사업 운영에 어려움이 많지만 학생들의 진로탐색과 나아가 취업의 기회를 잡을 수 있는 좋은 사업이기에 구성원 모두가 최고의 결과를 도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사업 참여 독려 및 활성화를 위해 실습지원금, 일학습병행 참여 장학금 등의 명목으로 1인당 수업료의 약 20~50%의 장학금을 지급하여 1억 원 이상의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 IPP형 일학습병행 사업이 실무역량강화는 물론 청년고용 창출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주관하는 IPP형 일학습병행 사업은 산업현장의 실무형 인재육성을 위해 기업이 채용한 근로자에게 NCS(국가직무능력표준) 기반의 체계적 교육훈련을 제공하여 기업맞춤형 인재육성을 지원하는 제도다. 이는 취업준비생과 기업 간 인력 미스매치 현상을 줄이기 위해 도입됐고, 장기현장실습과 일학습병행으로 나뉘어 운영되고 있다.

장기현장실습은 3~4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4개월 간 산업체 현장으로 경험을 할 수 있으며 한성대에서는 연간 100∼150명의 학생이 장기현장실습에 참여하고 있다.

일학습병행은 일터에서 1년의 체계적인 교육훈련을 받으며 일반근로자로 근무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한성대는 NCS자격 소프트웨어개발 분야에서 교육훈련을 받을 수 있는 교과과정을 마련해 현재 해당 분야를 주력으로 운영 중이다. 매년 35~45명이 기업 현장에서 일과 학습을 병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