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암대, 전남 구례지역 수해복구 자원봉사 실시
청암대, 전남 구례지역 수해복구 자원봉사 실시
  • 이우섭 인턴기자
  • 승인 2020.08.21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사회에 함께 기여해 학생들의 봉사정신 함양


[대학저널 이우섭 인턴기자] 청암대학교(총장 서형원)는 전남 구례지역 수해복구에 일조하기 위해 지난 20일과 21일 이틀간 연합봉사단(단장 신철근)을 주최로 교수들과 재학생들이 참여한 가운데 자원봉사를 실시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폭염속에서 수재민들과 고통을 분담함으로써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봉사정신을 학생들에게 전달하고자 진행됐다. 봉사 간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철저한 체온체크,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사용 등 방역수칙들을 준수했다.

구례지역 마을 지역민은 “살아생전에 처음 보는 물난리에 핸드폰 하나 달랑 갖고 나와서 마을회관에서 며칠을 지냈는데도 아직 실감이 나지 않는다”라고 한탄했다.

봉사에 참여한 학생들은 “폭염에 숨이 막혔지만, 친구들과 함께 뜻 있는 봉사활동을 하게 돼 기쁘고 어르신들에게 위로와 힘이된 것 같아 보람을 느낀다’라고 말했다.    

이번 봉사활동을 주최한 연합봉사단은 혁신지원사업 내 기타혁신사업(팀장 오미성)의 일환으로 지역사회에 협력하고 기여하는 봉사활동을 통해 학생들의 인성을 함양 하는데 목표를 두고 있으며 각 8개 학과가 참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