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학 ‘가’에서 수학 ‘나’로 바꾸면 등급 오를까?
수학 ‘가’에서 수학 ‘나’로 바꾸면 등급 오를까?
  • 백두산 기자
  • 승인 2020.08.07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학 ‘가’형 4등급 이하에서 ‘나’형 변경 유리하지 않아
서울, 수도권 대학 대부분 자연계열 지원 시 수학 ‘가’형 응시 지정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6월 모의평가에서 수학 가형을 응시한 자연계열 수험생 중 수학 성적이 잘 오르지 않는 경우 수학 나형으로 변경하는 것을 고민할 수 있다. 나형으로 변경하는 것이 유리한 것일지 올해 상황 및 전형을 토대로 살펴보자.

(도움말: 우연철 진학사 입시전략연구소장)

2021학년도 6월 모의평가에서 수학 가형 접수인원은 19만 2,620명으로 전체 접수자 중 39.9%의 비율을 보였다. 전년도 6월 모의평가 접수비율 37.8%보다 2.1% 증가한 수치로 지난해 가형에서 출제되었던 기하가 제외된 것이 지원 증가의 한 원인으로 보인다.

전년도 수학 가형 접수 인원 비율을 봤을 때, 9월 모평에서 34.7%, 수능에서 30.5%로 하락하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 기하의 제외로 올해 하락 폭은 이보다는 적을 것으로 짐작되나 여전히 적지 않은 인원이 나형으로 변경할 것으로 예상된다. 가형에서 나형으로 변경하는 수험생들의 경우 가형 성적이 4등급 이하인 학생들이 대부분으로 이들의 이탈로 인해 가형 3,4등급 수험생들이 수학 성적을 향상하거나 유지하기가 쉽지 않은 것이다.

단, 수학 가형 4등급 이하에서 나형으로 변경하는 것이 대입에서 유리한 전략이라고 일반화할 수는 없다. 정시 자연계열 지원 시 수학 가형 응시를 지정하고 있는 대학이 건국대, 경희대, 고려대, 동국대, 서울대, 아주대, 연세대, 한국외대, 한양대, 홍익대 등 서울, 수도권 중심으로 많기 때문이다. 수학 가형만 다소 낮고 다른 영역 성적은 우수하다면, 가형을 유지하고 남은 기간 동안 부족한 단원 등을 집중하는 편이 낫다.

자연계열 모집에서 수학 가/나형 모두 지원 가능한 서울 및 수도권 대학으로는 가천대, 가톨릭대, 강남대, 경기대, 광운대 건축, 정보융합학과, 국민대, 덕성여대, 명지대, 삼육대, 상명대, 서강대, 서울여대, 성신여대, 숭실대 컴퓨터학과, 실내건축학과 등 일부 모집단위, 한국항공대 이과대학 등이 있다. 단, 해당 대학들은 정시에서 수능 성적 반영 시 수학 가형 지원자에게 가산점을 주고 있어 주의해야 한다. 강남대는 가형에 20%, 경기대는 15%, 가톨릭대, 국민대 등은 10%, 가천대는 5%에 가산점을 주고 있으므로, 목표대학의 수학 가형 가산점 및 영향력을 고려해 수학 나형 전환 여부를 판단할 수 있어야 한다.

가산점이 주어졌을 때 성적대에 따라 영향은 다르겠지만, 대체로 가형 응시자가 1등급 정도 만회할 수 있다고 볼 수 있다. 즉, 가형으로 받았던 성적보다 나형에서 1~2등급 정도 올릴 수 있다면 나형 전환을 고려해 볼 수 있다는 것이다.

전년도 진학사 모의지원자 중 6월 모평은 가형을 응시하고, 수능에서 나형을 응시한 인원을 대상으로 확인해 봤더니 6월 모평 수학 ‘가’ 4등급 학생이 수학 ‘나’로 변경해 2등급 이상으로 올린 인원과 1등급 이상 올린 인원이 각각 30.3%로 나타났다. 6월 모평 수학 ‘가’ 5등급에서는 수학 ‘나’ 3등급 이상으로 올린 인원 비율이 56%, 수학 ‘나’ 4등급은 32%로 성적 향상 인원 비율이 더 높았으며, 수학 ‘가’ 6등급에서는 2등급 이상 상승이 72.7%로 매우 높았다. 6월 모평 수학 가형 이후 나형으로 변경하더라도 수학 나형 3~4등급 선으로 성적 향상은 가능해 보인다.

진학사 입시전략연구소 허철 수석연구원은 “지난해 수능 출제 범위가 올해와 다르기에 같은 경향이 나타날 것이라 단언할 수는 없지만, 수학의 학업량 및 시간 안배는 훨씬 수월해질 것이기에 얼마 남지 않은 기간 내 다른 영역까지 대비하는 데에는 효과적일 수 있다. 단, 수학 나형으로 전환을 고려 중이라면 반드시 올해 모의평가 및 학력평가의 나형 문제지를 풀어 성적 향상 가능성을 판단한 후 결정하길 바란다”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