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과기대, 등록금 10%·기숙사비 반환 결정
경남과기대, 등록금 10%·기숙사비 반환 결정
  • 임지연 기자
  • 승인 2020.08.04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부모 실직, 폐업에 속한 가정 특별 장학금 지급

[대학저널 임지연 기자] 경남과학기술대학교(총장 김남경)가 전체 학생들에게 장학금 형식으로 등록금의 10%를 돌려주기로 했다. 최근 도내 대학가에도 코로나19로 인한 등록금 반환 운동이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총학생회의 요구를 적극적으로 반영했다. 

2020학년도 1학기 등록생 기준(휴학자 포함) 1학기 등록금 납부액의 10%를 학 지원한다. 대상 인원은 2,300여 명이다. 또한 코로나19로 갑작스럽게 부모님의 실직, 소득 감소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들에게는 특별 장학금을 지급한다. 

지원대상은 긴급 경제사정곤란자와 코로나19로 인한 부모의 실직과 폐업에 속한 가정의 학생이며, 자격 확인은 실직과 폐업을 증빙하면 된다. 

김남경 총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민들과 함께 아픔을 나누고 슬기롭게 극복하기 위해서”라며 “대학과 총학생회의 협의를 통해 이룬 결과라 더 의미가 있다”라고 말했다.

학생생활관(기숙사) 학생들도 혜택을 보게 됐다. 경남과기대는 2020학년도 1학기 생활관비를 전액 환불하기로 했다. 미 입실 학생은 전액 환불한다.

경남과기대는 “실험 실습 및 시험, 자격증, 취업 등 학생생활관 이용이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경우에만 허용하고 입실 전 발열 체크를 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