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 수의과대학, 진료 취약지역 봉사활동
제주대 수의과대학, 진료 취약지역 봉사활동
  • 이우섭 기자
  • 승인 2020.07.30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저널 이우섭 기자] 제주대학교 수의과대학(손원근 교수)은 29~30일 도내 추자면, 한경면, 구좌읍 등에서 반려동물과 소, 말을 대상으로 무료진료 봉사활동을 실시한다.

이번 봉사는 동물병원 먼 지역과 유기동물 수가 증가하는 지역과 독거노인이나 기초수급자들이 사육하는 반려견을 중심으로 실시 될 예정이다. 

수의과대학 교직원과 학생들은 이들 지역에서 △광견병, △종합 예방접종, △심장사상충, 내외부 기생충 구제 등의 진료 활동을 실시한다.

수의과대학은 국립대육성사업 지원을 통해 매년 국내외 지역에서 무료진료 봉사를 해왔지만 올해 코로나 19로 인해 해외 봉사활동은 취소돼 도내 진료 활동에만 나서게 됐다.

손 교수는 “이번 봉사는 코로나 여파로 특히 외출에 제한을 받는 반려동물과 보호자들에게 찾아가는 진료 서비스와 반려동물 생활지역 방역·소독 등을 통해 사람과 동물의 질병을 동시 예방하는 데 중점을 둬 실시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