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전남 순천에서 '포스트 코로나 교육 대전환을 위한 제2차 권역별 포럼' 개최
교육부, 전남 순천에서 '포스트 코로나 교육 대전환을 위한 제2차 권역별 포럼' 개최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0.07.21 0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형 교육자치 협력지구 순천시 방문, 코로나19 이후 미래 교육 위한 지자체-교육청 협력 방안 모색
호남권 교육감 간담회 통해 교육격차 해소 방안 및 지역 현안 등 협의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교육부는 21일 오후 2시 순천만국제습지센터에서 포스트 코로나 교육 대전환을 위한 '제2차 권역별 포럼 및 시도교육감 호남권 간담회'를 개최한다.

이번 2차 포럼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교육청과 지자체의 협력이 더욱 강조되는 상황에서, 지역의 우수 협력사례를 공유하고 미래교육을 위한 협력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했다.

전남 순천시는 ‘2020년 교육부 미래형 교육자치 협력지구’로 선정된 지역으로, 지역교육 현안을 주민 스스로 해결하기 위해 민‧관‧학이 함께하는 거버넌스를 구축하고 협력사례를 만들어왔다.

또한, 코로나19 이후에도 안전한 학교환경 조성을 위해 교육청-지자체가 협력하여 학교 방역소독과 필요한 물품을 지원하고, 마을 돌봄팀을 구성하여 마을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전래놀이, 수학놀이 등 자체적인 돌봄 프로그램을 실시해왔다.

1부에서는 실무담당자들이 순천 민‧관‧학 거버넌스 운영 사례, 코로나 시대 학교와 마을이 함께 키우는 순천인(人), 학교와 마을이 함께 만든 동천마을교육과정을 주제로 현장의 생생한 경험을 전달할 예정이다.

이어지는 2부 토론에서는 순천의 열린 민‧관‧학 정례 협의회인 ‘정담회’ 형식으로 ‘미래교육을 위한 교육청-지자체 협력방안’에 대하여 자유롭게 논의할 예정이다.

이어 순천생태문화교육원에서 열리는 호남권 교육감 간담회에는 장휘국 광주교육감, 김승환 전북교육감, 장석웅 전남교육감, 이석문 제주교육감이 참석한다.

간담회에서는 교육격차 해소 방안에 대한 지역별 대책 및 사례를 공유하고, 실효성 있는 지원 방안 마련을 위해 시도교육감들과 집중적으로 논의할 예정이다.

아울러, 호남권의 지역 현안이나 각 시도교육청별 주요 제안 사항 등을 듣고 해결방안을 공동으로 모색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2학기 준비와 대책, 교육환경 변화와 교원정책, 한국판 뉴딜 정책(교육분야) 등에 대해서도 심도 있는 의견을 교환하고, 지자체와의 협력체계 구축 및 지방교육재정 등에 관련한 협의도 진행할 예정이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순천시의 사례처럼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지자체와 교육청, 학교와 마을은 스스로 상생하며 다양한 협력사례를 만들어 왔다”며 “협력 우수사례를 널리 알려 지역의 교육공동체가 어렵고 힘든 시기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미래 교육을 향해 함께 나아갈 수 있도록 교육부는 시도교육청과 함께 적극적으로 뒷받침해 나가겠다”고 밝힐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