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대, 'ICT 혁신인재 4.0 사업' 선정
국민대, 'ICT 혁신인재 4.0 사업' 선정
  • 신효송 기자
  • 승인 2020.06.24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저널 신효송 기자] 국민대학교(총장 임홍재) 소프트웨어학부가 ‘2020년도 ICT 혁신인재 4.0사업’ 지원대상으로 선정됐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고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가 시행하는 ICT 혁신인재 4.0사업은 기업과 대학이 공동으로 PBL(Problem-based Learning) 기반의 연구교육과정을 설계 및 운영하여 실전문제해결 역량을 갖춘 ICT 석‧박사 융합 연구인력 양성을 목표로 진행되고 있다.

국민대 소프트웨어학부는 윤명근 교수를 비롯, 다양한 전공의 교수진과 기업이 참여해 최장 5년, 최대 22억 원의 연구비를 지원받게 된다. 국민대가 운영할 ‘AI 보안’과 ‘AI 모빌리티’ 연구교육과정은 기업들이 대학원 수업에 참여, 기업의 실전문제를 발굴해 주제화하고, 이를 수업 프로젝트 형태로 진행해 해결하는 다학제 융합 과정이다. 이에 따라 ▲데이터기반보안기술, ▲인공지능보안기술, ▲차량지능기술, ▲운송지능기술 등을 주제로 연구교육과정이 운영된다.

이번 혁신인재 지원사업에서 국민대는 보안과 모빌리티 분야 주요 기업들의 적극적 참여를 포함한 산학협력 부분, 기존의 학부 지원사업과의 연계 부분, 그리고 온라인교육플랫폼 부분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사업의 책임을 맡고 있는 윤명근 국민대 소프트웨어학부 교수는 “기업의 산업현장 문제를 대학원 수업의 프로젝트로 주제화해 혁신적 방식으로 문제를 해결함으로써 기업에서 채용하기 희망하는 실전형 ICT 석‧박사 융합 연구인력을 양성하겠다”며 “대학과 기업의 상호신뢰를 높이고 선순환적이고 지속적인 산학협력 관계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