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대, 2020년 「생활혁신형 기술개발사업」 충청권역 진단·기획기관 선정
공주대, 2020년 「생활혁신형 기술개발사업」 충청권역 진단·기획기관 선정
  • 이효정 기자
  • 승인 2020.05.26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4억 원 사업비 지원 받아

[대학저널 이효정 기자] 공주대학교(총장 원성수) 산학협력단(단장 임경호)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지원하는 2020년도 「생활혁신형 기술개발사업」 충청권역 진단·기획기관에 선정돼 총 4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게 됐다.

「생활혁신형 기술개발사업」은 소상공인이 즉시 적용가능한 기술·제품·공정·서비스 등의 개선을 위한 기술진단·기획(컨설팅) 및 상용화 기술개발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1단계(2개월, 과제당 500만원)에서 20여개의 진단·기획과제를 모집 후, 2단계(6개월, 과제당 3,000만원) R&D과제를 지원하며, 오는 6월에 세부 과제에 대한 모집 공고가 있을 예정이다.

금번 진단·기획기관으로 선정된 공주대 중소기업산학협력센터는 매년 충청지역 중소벤처기업부 기술개발사업에서 최대 규모의 사업비를 수주하고 있으며, 대학과 연구개발을 희망하는 중소기업의 R&D 발굴, 연구자 매칭, 애로기술 및 연구개발역량을 키워 나가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박성영 중소기업산학협력센터장은 “우리 대학이 소상공인 맞춤연구개발(R&D) 과제 등을 발굴·지원함으로써 지역 소상공인의 매출 증대, 고용창출 등 지역 산업 발전을 선도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