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대, 태화강 국가정원 지정 관련 '수상스포츠웨어 브랜드 네이밍 공모전' 개최
울산대, 태화강 국가정원 지정 관련 '수상스포츠웨어 브랜드 네이밍 공모전' 개최
  • 신효송 기자
  • 승인 2020.05.21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각디자인학전공 김예은 씨 최우수상

[대학저널 신효송 기자] 울산대학교(총장 오연천) 사회맞춤형 산학협력선도대학육성(LINC+)사업단(단장 조홍래) 글로컬마케터양성센터가 울산대 재학생을 대상으로 '수상스포츠웨어 브랜드 네이밍 공모전'을 개최했다.

이번 공모전은 울산 태화강 국가정원 지정에 따른 울산시 수상스포츠 활성화 및 홍보를 위한 조정(Rowing)을 테마로 한다. 40개 팀이 참가를 한 가운데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 총 3개팀의 수상자가 선정됐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시각디자인전공 김예은 씨는 조정에서 ‘노’를 뜻하는 단어 ‘OAR’와 앞으로 전진하다는 의미인 ‘GO’를 결합해 ‘OARGO’라는 키워드를 창안했다. 조정 종목에서 노를 저어 앞으로 나아간다는 뜻과 모든 수상 스포츠 종목에서 노를 저어 나아가는 행위를 성장에 비유하는 의미를 내포한다.

또한 아르고는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배명으로 울산에 연고를 두고 있는 조정클럽의 배이름과 같아 한층 의미를 갖는다고 평가됐다.

이 밖에도 우수상에는 시각디자인학전공 강예령 씨의 ‘Pull & Go’가 선정됐으며, 장려상에는 IT융합학부 윤영준, 손우진, 이승준 씨의 ‘Rowing Star’가 선정됐다.

울산대 관계자는 “5월 말 BI공모전에도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한다“며 ”울산시 태화강 국가정원 지정에 따른 울산시 수상스포츠 활성화와 홍보에 많은 기여를 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