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밭대 창업보육센터, 중기부 경영평가 대전지역 1위
한밭대 창업보육센터, 중기부 경영평가 대전지역 1위
  • 이효정 기자
  • 승인 2020.04.28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의 창업생태계와 외부 유관기관 연계로 성과 창출

[대학저널 이효정 기자] 한밭대학교(총장 최병욱) 창업보육센터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실시한 ‘2020년 창업보육센터 경영평가’에서 대전지역 1위를 달성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전국 262개 창업보육센터를 대상으로 각 지역별 평가를 실시했으며, 기관의 전문성, 운영인프라, 사업계획의 효과성, 유관기관 연계(개방형 협업), 운영실적 관리에서 대전지역에서는 한밭대가 가장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한밭대 창업보육센터는 한밭대의 내부 기업연계(Hyper-Connected) 시스템을 통해 대학의 정책, 사업화, 인력양성, 교육, 기술, 자금, 장비 지원 등 내부의 창업생태계를 잘 활용했을 뿐만 아니라 외부 유관기관과의 협력으로 성과를 창출했다.

또한 초기단계 기업의 입주공간인 한밭인큐베이터타운, 성장단계 기업 입주공간인 대덕산학융합캠퍼스, 졸업기업과 도약단계 기업 입주공간인 지역협력관으로 구분해 성장단계별로 기업을 지원하고 있다.

2019년 12월 기준으로 46개 기업이 입주해 있으며, 1~2년차 기업 27개, 3~5년차 기업 15개, 6~7년차 기업 4개로 초기 창업자들이 대다수이지만 매출액 345억 원, 고용인원 178명, 신규 고용인원 102명, 한밭대 졸업생 고용 11명으로 산학협력을 활성화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했다.

아울러 대전창업보육협의회 사무국을 운영하며 지자체와 유관기관과의 혁신활동을 강화해 지역의 창업허브로서의 역할을 견고히 하고 있다.

김건우 창업보육센터장은 “한밭대는 일찍이 산학협력을 통해 기업가적 대학으로 변화하며 지역 창업생태계 형성을 주도해 왔다”며 “1999년 중소벤처기업부 지정 이후로 정부 정책, 대학의 우수자원과 시스템, 기업의 수요를 연계·확산시켜 기업가적 대학으로의 역할에 더 앞장서 왔으며 올해에도 창업 인프라 및 연계기관을 통해 혁신형 기업발굴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