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수병원 이병호 원장, 전북대에 발전기금 5천만 원 기탁
전주 수병원 이병호 원장, 전북대에 발전기금 5천만 원 기탁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0.02.14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 의대 개교 50주년 맞아 후학에 사랑 베풀어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전주 수병원 이병호 원장이 후배들의 교육환경 개선에 써달라며 전북대학교에 5천만 원의 발전기금을 기탁했다.

이 원장은 지난 2017년 개교 70주년을 맞아 모교에서 받은 혜택을 후학에게 되돌려주고자 1억 원의 기탁금을 전북대에 전달한 바 있다.

김동원 총장은 지난 13일 이 원장을 대학에 초청해 발전기금 기탁식을 갖고 감사패 등을 전달하며 감사를 표했다.

이 자리에서 이 원장은 “전북대 의과대학 개교 50주년 기념으로 후배들이 더 좋은 환경에서 수학하고 미래 의료사회를 주도해 나갈 훌륭한 인재로 자랄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기탁금을 마련하게 됐다”고 말했다.

전북대 의과대학을 졸업한 이 원장은 홍콩 중문의대 손목·팔꿈치 관절경 연수 및 예수병원 정형외과 전공의과정을 수료했다. 또 예수병원 정형외과 수부 및 미세현미경수술 과장을 역임했다.

대한 정형외과학회·대한 수부학회·세계 수부학회 정회원, 대한 골절학회 평생회원 등으로도 활동하고 있다. 대표 논문으로는 ‘원위 수지 재접합술 뒤 간헐적 실혈요법’ 등이 있으며 대한미세수술학회에서 우수 논문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