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별기획] LINC+로 확 달라진 우리 대학 – 우석대학교
[특별기획] LINC+로 확 달라진 우리 대학 – 우석대학교
  • 임지연 기자
  • 승인 2020.01.17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혁신과 지역사회 개방에 집중
‘WOORI형 WE-ART’ 모델 제시

[대학저널 임지연 기자] 호남제주권 LINC+ 수행 대학인 우석대학교는 LINC+ 비전 및 목표로 ‘WOORI형 WE-ART’ 모델을 제시하고 있다. WOORI는 ‘Wonderfully Operated Open university for Regional Innovation’의 약자로, 지역혁신과 지역사회 개방에 집중하는 대학이라는 내용이 담겨 있다. 
WE-ART는 ‘Woosuk Entrepreneurship(기업가정신)’과 ‘Advance(지역선도)’, ‘Relationship(지역개방)’, ‘Transformation(지역혁신)’의 약자다. 지역에 개방하고 지역을 선도해 지역을 혁신하는 우석대의 기업가정신을 강조하는 것. 이와 같은 비전을 이루기 위해 산학(産學)이 협력, 교육과 기술개발을 하고 지역 산업체와 사회의 애로사항을 찾아 나아가고 있다.

다양한 ICT 관련 비교과프로그램 제공, 운영해
현장실무 중심 교육 완성

우석대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융합적 지식과 문제해결형 능력, 팀 단위 업무수행에 적합한 소통능력을 갖춘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전체 학생이 ICT(정보통신기술)에 대한 기초지식을 갖출 수 있도록 학교 본부에서 제공하는 정규교과목외에 다양한 ICT 관련 비교과프로그램을 제공 운영하고 있다. 또한 문제해결형 팀 단위 업무수행능력을 강화하기 위해 산업체전문가와 대학교수가 공동으로 지도하는 팀별 프로젝트 수행 교과목을 운영한다. 

LINC+사업단에서는 이를 OECD(Open Expanded Capstone Design, 개방확산형 캡스톤디자인)이라고 부른다. 학생들은 이렇게 인연을 맺은 산업체전문가와 함께 현장실습을 함으로써 현장실무 중심 교육을 완성하고 취업으로 연계하는 성과를 올리고 있다.

2019년 12월 16일에 진행된 '제12회 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 시상식
2019년 12월 16일에 진행된 '제12회 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 시상식

산학협력 시설 및 인프라 구축, 기업 교류 및 공동 성과 창출

우석대는 LINC+사업을 통해 산학협력에 필요한 시설 및 인프라를 확실히 구축해 학생들에게 창의적 활동 지원을 위한 캡스톤디자인 과제 수행실을 구축·운영,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한 3D스캐너, 프린터, 레이져가공기, IOT스마트 서버 등 기자재 구축, 스마트영농창업 인재 양성에 필요한 영농창업실습장 등 전문인력양성을 위한 시설과 교육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다.

산학협력협의외를 통해 6개의 ICC(기업협업센터)와 4개의 RCC(지역협업센터)도 운영 중이다. 사업체 기술지도·경영자문, 재직자 교육 등 2019년에 1,001건의 성과를 거뒀으며, 토양오염센터에서는 토양오염 전문 인증을 받아 토양의 생태계 지원을 통해 13억 원 정도의 매출을 올렸다.

또한 식품생명공학과 오찬호 교수는 항암 면역 효능을 가진 흑삼발효물을 개발, 확실한 효능을 가진 건강기능식품 제품을 만들어 지역경제활성화 및 기술인력 고용 증대에 일조하고 있다.

전통시장 경쟁력 강화시키는 활동 진행…
지역경제 발전 공헌 

우석대 LINC+사업단은 그간의 지역특성화사업, 식품안전 사업, 전통시장 살리기, 취약계층 지원, 재난안전 체험사업을 통해 지역사회와 함께 상생하고 있다. 

특히 완주군에 위치하고 있는 전통시장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을 진행, 전통시장에 활력이 넘치는 시장 조성 및 잠재고객층을 시장으로 유도하고, 전통시장에 설치‧운영 되고 있는 소방‧전기‧가스 시설 및 안전관리 관리체계 실태조사와 진단을 통해 전통시장의 안정화에 도움을 주고 있다.  

또한 삼례전통시장 청년몰에 입점해 우석대의 안정적인 창업실습 공간의 확보와 교직원, 학생들의 봉사활동(재능기부, 건강정보, 사회봉사 등)으로 지역경제 발전에 공헌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