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대 정시모집 13일까지, 이것만은 꼭 알고 지원하자
전문대 정시모집 13일까지, 이것만은 꼭 알고 지원하자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0.01.02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시 지원 횟수 제한 없어 적극 지원 필요
대학별 성적 반영 방법 꼼꼼히 살펴야
80개 전문대학 참가 정시 입학정보박람회, 4일까지 서울 aT센터
2020학년도 전문대학교 정시모집이 오는 13일까지 진행된다. 이번 전문대학 정시모집 인원은 총 2만 9,448명. 전문대 정시모집은 4년제 대학 보다 원서접수 일정이 길기 때문에 충분히 고민하며 지원 여부를 탐색할 수 있다.
2020학년도 전문대학교 정시모집이 오는 13일까지 진행된다. 이번 전문대학 정시모집 인원은 총 2만 9,448명. 전문대 정시모집은 4년제 대학 보다 원서접수 일정이 길기 때문에 충분히 고민하며 지원 여부를 탐색할 수 있다.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4년제 대학의 정시 원서접수가 2019년 12월 31일 마무리된 반면 2020학년도 전문대 정시모집은 오는 13일까지 진행된다.
2020학년도 전문대 정시모집 인원은 총 2만 9,448명. 이 인원은 수시모집 최종 충원 결과 미충원 인원이 발생되면 ‘정시모집’으로 이월돼 실제 정시 모집인원은 증가할 수 있다.

전문대 정시모집은 4년제 대학 보다 원서접수 일정이 길기 때문에 충분히 고민하며 지원 여부를 탐색할 수 있다. 전문대 정시 지원에 있어 고려할 수 있는 점은 무엇인지 살펴본다.
 

■ 정시 지원 횟수, 제한 無

전문대학은 4년제 대학과 달리 정시 지원 횟수에 제한이 없다. 서로 다른 10개, 또는 15개의 대학이라고 하더라도 지원이 가능하다. 따라서 본인의 성적이 애매한 위치에 있다 하더라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결과를 기다리는 것이 좋다.

지원 횟수에 제한이 없다는 것은 다소 높은 경쟁률을 보일 수 있다는 뜻으로 해석된다. 특히 간호·보건 계열, 항공운항, 유아교육 등은 높은 경쟁률을 보인다.

하지만 너무 겁먹고 지원을 망설이지는 않아도 좋다. 높은 지원율만큼 충원 합격에 대한 기대를 크게 가질 수 있기 때문이다.

2019학년도 수원여자대학교 간호학과의 경우 정시 모집인원 70명에 892명이 지원해 12.74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지만, 예비순위 217번 학생까지 합격해 총 287명이 합격했다. 따라서 실질 경쟁률은 3.1대 1 정도에 머물렀다.

따라서 전문대 지원 시에는 충원합격 전략을 적극적으로 세워 지원할 필요가 있다.

■ 수능 100%? 4개 영역 반영? 각기 다른 성적 반영 방법

4년제 대학의 경우에는 수능만을 활용하여 정시 선발하는 경우가 다수이지만, 전문대의 경우에는 그렇지 않다.

서울에 위치한 9개 전문대학 중 일반전형 기준, 수능만을 100% 활용해 학생을 선발하는 대학은 삼육보건대학과 서울여자간호대학 뿐이다.

학생부 교과 성적이 20~40%를 차지하는 대학이 다수이기 때문에 수능 성적 뿐 아니라 학생부 교과를 함께 고려하여 지원 여부를 결정해야 한다.

또, 수능 역시 4개 영역을 모두 활용하는 대학은 한양여자대학 1곳뿐이다. 대부분의 대학은 4개 영역이 아닌 2개 영역, 혹은 3개 영역을 활용하므로 각 대학의 수능 반영 비율, 수능 반영 방법, 학생부 교과 반영 방법들을 주의 깊게 살펴 보아야 한다.

■ 전년도 입시결과 참고, 지원 전략 세워야

대입에 관한 정보는 주로 4년제 대학에 집중돼 있다. 전문대학에 대한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입시정보를 찾기란 쉬운 일이 아니다.

이때, 가장 큰 도움이 될 수 있는 것은 전년도 입시결과이다. 4년제 대학은 합격자 평균 점수만을 공개하는 경우가 많지만, 전문대학은 평균 점수뿐 아니라 최저점에 관한 정보도 함께 공개하는 경우가 많다. 최고점과 최저점의 차이를 통해 나의 합격 가능성을 좀 더 구체적으로 재어볼 수 있다.

단, 전년도 입시결과를 다르게 해석해야 하는 경우도 있다. 대학의 성적반영 방법이 바뀌는 경우가 있기 때문이다. 동양미래대학은 수능 성적을 반영하는데 있어서 전년도 탐구 2개 과목을 모두 반영했지만, 올해는 2과목 중 우수한 1개 과목만을 반영한다.

일반적으로 전년에 비해 반영되는 영역 수가 줄어들면, 해당 영역을 기반으로 한 합격 성적은 상승하고, 영역 수가 늘어나는 경우에는 반대의 경향을 띈다.

따라서, 전년도 입시결과를 통해 나의 합격 가능성을 판단할 때에는 전년과 모집 방법이 어떻게 변경되었는지를 함께 고려해야 한다.

진학사 입시전략연구소 우연철 평가팀장은 “전문대학에 관한 입시정보를 찾기는 쉽지 않다. 때문에 각 대학의 입학처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한 모집요강 그리고 전년도 입시결과를 적극적으로 탐색해야 한다. 또 전문대학포털(www.procollege.kr)을 통하면 통합된 정보를 검색할 수 있어, 이를 활용하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는 2일부터 4일까지 서울 양재동 aT센터 제2전시관에서 ‘2020학년도 정시 전문대학 입학 정보박람회’를 개최한다. 박람회 운영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이며 입장료는 무료다.

박람회에는 전국 80개 전문대학이 참가, 대학별로 1대 1 진학상담을 진행한다. 각 대학 부스에서는 모집요강 책자는 물론, 대학 교수와 입학관계자로부터 정시모집에서 합격 가능성은 어떤 지 상담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일부 대학의 경우 박람회 기간 동안 현장에서 원서를 접수할 경우 전형료가 무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