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텍 학생, 임베디드소프트웨어 공모전 ‘최우수상’ 
코리아텍 학생, 임베디드소프트웨어 공모전 ‘최우수상’ 
  • 신효송 기자
  • 승인 2019.12.26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감각 햅틱 기반 VR 소방체험’...냉온감, 부피감, 물 진동 전달

[대학저널 신효송 기자] 코리아텍(한국기술교육대학교, 총장 이성기) 학생들이 산업통상자원부와 임베디드소프트웨어 시스템산업협회가 주관하고 현대자동차·LG전자·한국전자통신연구원 등이 후원한 ‘제17회 임베디드소프트웨어 경진대회’에서 자유공모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하고 상금 300만 원을 받았다.

임베디드소프트웨어(embedded software) 관련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아이디어 개발 및 관련 분야 우수인력 발굴과 양성을 목적으로 진행된 이번 경진대회에는 전국에서 545개 팀 1492명의 대학생 및 대학원생이 참여했다. 4월에 시작해 12월까지 7개월간 진행됐으며 91개 팀이 결선에 진출했다.

코리아텍 윤상준, 김쾌남 학생(컴퓨터공학부 4학년)이 수상한 작품은 ‘다감각 햅틱 컨트롤러 기반의 VR(Virtual Reality. 가상현실) 소방체험 시뮬레이션’이다.

이 작품은 김상연 교수가 수행중인 연구과제인 ‘HD 촉감기술 기반 초실감 콘텐츠 재현기술개발’ (대표학생연구원 허용해)에서 개발한 시스템을 소방훈련에 접목하여 콘텐츠를 보다 현실감 있게 체험할 수 있는 가상현실 기반 몰입형 훈련시스템이다.

기존의 교육용 소방훈련은 시나리오를 기반으로 영상과 같은 시각적 정보 제공과 단순 진동에만 중점을 두었지만, 코리아텍 학생들의 작품인 ‘다감각 햅틱 컨트롤러’는 가상현실의 소방훈련 상황에서 불과 물에 근접했을 때 차가움과 따듯함을 느낄 수 있다.

또한 물을 공급할 때 호스의 팽창을 표현하기 위해 컨트롤러 뒷편의 파우치에 공기를 넣어줌으로써 손바닥에 부피감을 느끼게 해준다. 더불어 물의 흐름을 느낄 수 있도록 진동감도 전달한다.

윤상준 학생은 “3~4학년 김상연 지도교수님과 대학원 선배님들의 도움을 받아 열정을 갖고 만들었던 졸업연구작품이 큰 대회에서 최우수상을 받게 되어 더없는 영광”이라며 “저희가 개발한 작품이 평소 화재 진압에 고생하시는 소방관들의 안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