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 김대중도서관, ‘2019 서울평화회의’ 개최
연세대 김대중도서관, ‘2019 서울평화회의’ 개최
  • 백두산 기자
  • 승인 2019.12.03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4일(수), 5일(목) 양일간 서울 롯데호텔에서
연세대학교 (사진: 연세대 제공)
연세대학교 (사진: 연세대 제공)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연세대학교(총장 김용학) 김대중도서관(관장 박명림)은 12월 4일, 5일 양일간 서울 롯데호텔에서 ‘장벽을 넘어 평화로’라는 주제로 2019 서울평화회의를 개최한다. 서울시, 서울연구원과 공동개최하는 이번 회의는 민주주의 확산과 문명발전에도 불구하고 지속되고 있는 국가 간 전쟁과 내전, 사회 내부의 갈등과 대립을 넘어, 보편적 세계평화의 대안을 찾기 위해 마련됐다.

첫날 열리는 개회식에서는 박원순 서울시장의 개회사, 이낙연 국무총리와 홍석현 한반도평화만들기 재단 이사장의 축사, 박명림 연세대 김대중도서관장의 서울평화회의의 취지와 의의에 대한 발표가 진행된다.

학술회의에는 ▲기조연설: 호세 라모스 오르타(노벨평화상 수상자, 동티모르 전 대통령), 헬렌 클라크(뉴질랜드 전 총리) ▲만찬연설: 문정인(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별보좌관, 연세대 명예특임교수) 등 각계의 전문가들이 연사로 참여한다. 지그프리트 해커(로스앨러모스 국립핵연구소 명예소장), 와다 하루키(도쿄대 명예교수), 옌쉐퉁(중국 칭화대 교수), 베르너 페니히(베를린 자유대 전 교수) 등 미국, 일본, 중국, 독일의 저명한 학자들이 북핵문제와 세계평화, 동북아 평화에 대해 토론할 예정이다.

2019 서울평화회의는 학자, 정부관계자, 문화예술가, 시민사회 주요 활동가 등이 모여 갈등을 극복하고 화해와 공존을 달성한 경험을 공유함으로써 평화의 가능성을 논하는 귀중한 시간이 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