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산업기술대, 모두를 위한 디자인 ‘휴(休)’ 의자 확대 설치
한국산업기술대, 모두를 위한 디자인 ‘휴(休)’ 의자 확대 설치
  • 이승환 기자
  • 승인 2019.11.07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파른 계단옆에 설치된 노란색 ‘휴’의자
가파른 계단 옆에 설치된 노란색 ‘휴’의자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한국산업기술대학교(총장직무대행 박철우) 디자인학부 권오재, 강아영 교수와 성북구 도시재생과 공공디자인팀에서 보행약자들을 위해 ‘모두를 위한 디자인(Universal Design)’ 개념으로 개발한 공공벤치 ‘휴(休)’의자가 성북구에 확대 설치된다.

작년 말 ‘휴’의자는 고령화 시대에 보행편의성 향상을 위한 편의시설물로 구릉지가 많은 성북구의 특성에 따라 계단형과 통합형 총 2가지를 개발해 시범 설치한 바 있으며, 시민들의 긍정적 호응에 힘입어 11월 말까지 약 60여 곳에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휴’의자는 노약자가 계단을 오르다 잠시 쉬어갈 수 있도록 개발된 1인용 의자로 구릉지 계단형과 자동차 교차로에서 쉴 수 있는 시설물 통합형의 2가지 디자인으로 개발됐다. 이는 기존 벤치의 단점을 개선하고 보행에 장애가 되지 않으며, 무동력 구조로 고장 없이 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권오재 교수는 “보행환경 개선은 물론 보행약자에게도 도움이 되는 의자를 개발하기 위해 성북구 일대를 수십 차례 방문하여 주민의 일상을 관찰하고 분석했다”며 “개발품 사용 현장의 맥락을 이해한 디자인이 좋은 결과를 얻은 것 같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