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부종합전형 면접 준비 전략 시리즈-청주교대 편
학생부종합전형 면접 준비 전략 시리즈-청주교대 편
  • 대학저널
  • 승인 2019.11.06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교대 면접은 학생부를 복기하고 학교의 인재상을 꼭 알고 갈 것"

수시 학생부종합전형 면접에 대비해 <대학저널>이 교대 학생부종합전형 면접 준비 전략‘을 연재 합니다. 입학사정관 출신 장광원 데오럭스 교육그룹 대표가 전국 교대의 학생부종합 면접의 형식과 특징 분석, 면접 기출 문제 분석, 면접 준비 전략을 상세히 공개합니다.

○ 전형분석부터 시작하세요

위의 표는 면접을 실시하는 청주교대 학생부종합 면접 중에 배움나눔인재전형과 충북인재전형에 관한 표입니다. 청주교대는 2018년에 학생부종합 비율이 25.6%에 불과했지만 2019년도 51.8%, 2020년도는 60.1%로 학생부종합의 모집인원 비율을 획기적으로 늘려 왔습니다. 1단계 서류평가는 생활기록부의 교과와 비교과를 합하여 정성평가하며 눈에 띄는 점은 독서 및 탐구활동의 평가를 합니다. 2단계 면접평가는 개별면접으로 면접실에 들어가면 제출한 서류에 기초한 질문들을 10분 동안 질문하고 답변하는 시간을 갖은 뒤, 학교에서 특정주제와 관련된 자료를 제공해 주며 그 자료를 분석하여 자신의 생각을 발표하는 것입니다. 발표할 때 현장에 비치된 칠판이나 기구를 활용할 수 있다고 되어 있습니다. 이때 제시문에 대한 준비시간은 10분이며 5분 동안 발표합니다. 평가항목을 살펴보면 답변하는 동안 제시문에 대한 이해도가 올바르게 되어있는지, 그 문제에 대한 해결능력과 의사소통능력, 청주교대가 원하는 학교 인재상에 부합되는지를 평가합니다. 청주교대의 인재상은 교직을 수행하는 데 필요한 인성과 적성, 교사로서의 창의적 탐구역량, 빠르게 변화하는 시대에 발휘되는 리더십 등입니다.  
또한 배움나눔인재 전형에만 남녀 성비를 적용하며 어느 한 쪽의 비율이 75%를 넘지 않도록 규정하고 있습니다. 단, 어느 한 성이 25%에 미달하는 경우, 그 미달되는 인원만큼 미달되는 성에서 충원한다는 조항이 있습니다. 교대의 경우 여학생의 선호도와 지원이 높은 점을 감안하면 남학생에게 가장 불리한 성비 비율입니다. 
 수능최저학력기준은 두 전형 모두 없습니다. 작년과 다른 점은 지원 자격에 배움나눔인재전형은 2019년도까지는 3수생까지만 지원을 하도록 되어있던 규정이 폐지되었고, 충북인재전형에서도 이 조항은 폐지되고 ‘충청북도에서 입학일부터 졸업(예정)일까지 학업을 마친 자‘라고 되어있습니다.

○ 전년도와 달라진 점


○ 면접진행절차에 대해 머릿속으로 그려보고 응시하세요

○ 면접 질문을 보고 질문 패턴을 파악하세요

○ 장광원 대표의 면접 TIP : 
 2020 청주교대의 면접은 먼저 제출한 서류를 확인하는 내용으로 10분 정도 질문하고 답변합니다. 제출한 학생부와 자소서의 내용을 예비교사로서의 자질과 교직수행능력에 기준하는 질문을 하면서 청주교대의 인재상에 부합하는지를 평가합니다. 청주교대의 인재상은 배움과 나눔의 실천을 함께 하며 성장하는 교육공동체로서 변화하는 시대에 리더십을 발휘하는 인재입니다. 그런 다음 제시문에 의한 면접을 진행합니다. 10분 동안 제시문을 읽고 5분 동안 발표하는 과정에서 학교 현장에서 교사로서 갖춰야 할 학습능력과 의사표현능력을 평가합니다. 면접 자료의 내용이 2019년도부터 달라져서 A4용지 4장정도의 긴 제시문을 읽는데 절대적으로 독해력이 필요합니다. 읽고 난 후에 자신의 생각을 논리적으로 명확하게 표현하는 연습을 염두에 두고 해야 합니다. 특히 청주교대는 현장에 필요한 도구를 활용해도 된다고 되어있으나 본인이 간단하게 메모한 종이는 괜찮겠지만 특별히 도표를 그려야 하거나 글씨를 써서 보여야 하는 경우가 아니라면 구태여 칠판까지 활용한 시간은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초등학생들을 가르치는 예비교사로서의 열정과 가치관, 교직관을 갖고 있는지 그리고 그것을 학교 현장에서 일어날 수 있는 일로 가정해서 순발력 있게 답변하려면 자신의 생각을 정리해 둘 필요가 있습니다. 
또한 올해 변경된 사항은 작년까지 3수생까지로 제한했던 지원 자격을 폐지한 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