숭실대, 문경시와 ‘사랑과 감사의 달빛 음악회’ 개최
숭실대, 문경시와 ‘사랑과 감사의 달빛 음악회’ 개최
  • 이승환 기자
  • 승인 2019.11.04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숭실대학교(총장 황준성) 숭실통일리더십연수원(원장 김비호)과 경북 문경시는 19일 오후 7시 30분 문경문화예술회관 대강당에서 '사랑과 감사의 달빛 음악회'를 개최한다.

숭실대는 지난 2014년 문경시 호계면에 '숭실통일리더십연수원'을 개관했다. 통일부가 선정한 통일선도대학인 숭실대는 전교생을 대상으로 2박 3일 간 합숙캠프인 ‘숭실평화통일스쿨’을 운영하며 학생들의 통일 교육에 앞장서고 있다.

이번 음악회는 그동안 보여준 문경시의 관심과 사랑에 보답하는 의미에서 열리는 행사다.

김비호 원장은 “이번 음악회가 가을이 깊어가는 아름다운 문경에서 감미로운 클래식과 대중음악 연주를 통해 시민들께 감동을 선사하고, 관·학상생(官學相生)의 모범 사례를 만드는 뜻깊은 행사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연주는 숭실대 글로벌미래교육원(구 평생교육원) 김응두 관현악전공 교수가 숭실윈드오케스트라의 지휘를 맡고, 베이스 임철민 성악전공 교수도 출연한다. 숭실윈드오케스트라는 대한민국 국제관악제, 전국 음악대학 심포닉 밴드 페스티벌에 참여하여 최고 수준을 인정받은 오랜 전통의 숭실대 음악원 오케스트라다.

또한, 문경시를 대표하는 음악가 고경남 바이올리니스트가 웅장하고 깊은 클래식 연주를 선보이며 숭실대 실용음악전공 이태선 교수가 문경의 자랑 '문경새재 아리랑’을 록 버전으로 연주한다. 이밖에 실용음악전공 학생들이 다양한 무대를 준비해 문경시민과 숭실대가 흥겹게 어우러지는 음악 한마당이 펼쳐질 예정이다.

공연은 무료로 진행되며, 좌석 예매는  6일 오전 9시부터 문경문화예술회관 로비 및 인터넷 홈페이지(ticket.gbmg.go.kr)에서 할 수 있다.

* 문의 : 054-550-894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