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디지털대, 김덕수 명인 석좌교수로 위촉
원광디지털대, 김덕수 명인 석좌교수로 위촉
  • 임지연 기자
  • 승인 2019.10.21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덕수 명인 "온라인 강의로 국내 넘어 해외까지 우리 전통 알리고파"

[대학저널 임지연 기자] 원광디지털대학교(총장 김규열)가 사물놀이 창시자 김덕수 명인을 전통공연예술학과 석좌교수로 위촉했다.

사물놀이의 창시자인 김덕수 명인은 남사당의 마지막 후예로, 1957년 조치원 난장에서 전문예인으로 공식 데뷔했다. 이후 서울국악예술중고등학교를 거쳐 리틀엔젤스 단원으로 활동했으며 1978년에 우리 풍물연희를 창조적으로 계승한 '사물놀이'를 창안, 국내외에 큰 예술적 반향을 불러일으켰다.

또한 김덕수 명인은 국내 및 세계를 무대로 활발히 활동하며 한국의 전통문화 발전에 힘써 왔다. 지난 20년간 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 연희과 교수로 재직하며 후학 양성에 깊은 관심을 가져왔고, 현재 (사)사물놀이 한울림 예술감독, (사)한국전통연희단체총연합회 이사장으로 활동하며 전통공연예술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이런 공로를 인정받아 김덕수 명인은 1995년 국민훈장 목련장, 2007년에는 국민훈장 은관문화훈장 등을 수여받은 바 있다.

김규열 총장은 “본교가 전통문화의 현대화, 한국문화의 세계화를 위해 앞장서 온 만큼 사물놀이의 최고 권위자인 김덕수 명인을 석좌교수로 모시게 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위촉을 계기로 전통공연예술 관련 교육콘텐츠의 질적 향상 및 전통문화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덕수 명인은 “교육의 국경이 없는 사이버대학교의 특성상 더욱 많은 사람들에게 지금까지의 경험과 지식을 공유할 수 있다는 것에 설레고 기쁘다”며 “원광디지털대의 우수한 온라인 강의시스템을 통해 국내는 물론 해외까지 우리 전통공연이 더욱 널리 알려지고 관심도 높아지기를 기대한다”소감을 밝혔다.

원광디지털대 전통공연예술학과는 지난 15년간 요요마 실크로드 앙상블 한국대표 김동원 교수(전통공연예술학과장), 국가무형문화재 제11-5호 필봉농악 인간문화재 양진성 교수, 중요무형문화재 98호 경기도당굿 이수자 김철기 교수 등 실력 있는 교수진을 통해 전통공연 분야의 차별화된 온라인 교육을 선도해 왔다. 특히 사물놀이 창시자 김덕수 명인과의 지속적인 교류와 공연 등을 이어오며 다양한 온라인 강의 콘텐츠 개발에도 힘써 왔다.

김덕수 명인은 향후 원광디지털대 전통공연예술학과 석좌교수로 활동하며, 사물놀이 분야 강의 및 연구활동, 특강을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원광디지털대가 교육부에서 지원하고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이 주관하는 ‘2019년 성인 학습자 직업·직무 역량강화 교육과정 및 교육콘텐츠 개발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국악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사물놀이 지도자 교육과정’이 2020년부터 무료로 제공될 예정이며, 여기에는 김덕수 명인의 사물놀이 연주와 특강 등도 포함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