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 도서관, 중구진로박람회 참가
동국대 도서관, 중구진로박람회 참가
  • 백두산 기자
  • 승인 2019.10.21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판각, 한지 인쇄문화 주제로 직업체험부스 큰 호응
중구진로체험사진 (사진: 동국대 제공)
중구진로체험사진 (사진: 동국대 제공)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동국대학교(총장 윤성이) 중앙도서관(관장 김갑순)은 10월 18일 중구 훈련원공원 및 실내체육관에서 개최한 ‘중구진로박람회‘에 목판각과 한지 인쇄문화 주제로 직업체험부스를 운영해 학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올해로 5회를 맞은 박람회는 서울 중구와 중구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가 함께 추진하며 청소년들에게 직업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탐색의 기회를 주고자 마련됐다. 총 38개의 직업체험부스에서 200여 명의 직업멘토와 대경중, 덕수중, 창덕여중, 장충고 등 지역 내 7곳의 중·고교 학생 1300여 명이 참가했다.

한국 인쇄 메카인 중구의 지역특성을 살린 ‘목판각과 한지 인쇄문화’를 주제로 문화예술공간에 직업체험부스를 마련하고 금속활자본과 목판본 판별법, 고서 제작 원리 이해를 위한 목판 인출 체험 등이 사전예약제로 진행됐다.

김갑순 관장은 “지난 4월 중구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와 협약체결로 진로박람회 참여 기회도 마련됐다”며 “청소년들이 다양한 직업체험 기회를 통해 꿈을 이루길 바란다”고 말했다.

동국대는 교육부와 한국대학교육협의회가 주관하는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중학생을 대상으로 자유학년제 프로그램을 2016년부터 운영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