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천대 중국인 유학생들, 축제 매점 수익 대학 발전기금 기부
가천대 중국인 유학생들, 축제 매점 수익 대학 발전기금 기부
  • 이승환 기자
  • 승인 2019.10.17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적은 금액이지만 꿈 키워준 모교에 도움 되고 싶다”
16일 대학 글로벌센터 회의실에서 중국 유학생 홍보대사들이 야간매점 수익금을 발전기금으로 전달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16일 대학 글로벌센터 회의실에서 중국 유학생 홍보대사들이 야간매점 수익금을 발전기금으로 전달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가천대학교(총장 이길여) 중국인 유학생 홍보대사들이 대학 축제인 ‘가천제’에서 야간매점을 운영해 얻은 수익금을 모교에 기부해 화제다. 기부금 전달식은 16일 대학 글로벌센터 회의실에서 열렸다.

가천대 중국 유학생 홍보대사는 한국 학생 6명, 중국 학생 10명으로 구성돼 있으며 지난 2018년 처음 선발했다. 중국 유학생 홍보대사는 중국인 유학생들의 대학 적응을 돕고 유학생활의 어려움을 나누는 활동을 펼치고 있다. 가천대에 재학 중인 중국인 유학생은 800여 명이다.

중국 유학생 홍보대사들은 지난 9월 25일부터 26일 열린 가천제에서 야간 매점을 운영했다. 메뉴는 마라탕, 양꼬치, 훈둔라면, 중국식 닭볶음, 토마토계란볶음 등 중국음식으로 중국 유학생들뿐만 아니라 한국 학생들도 매점을 찾았다.

중국인 유학생 홍보대사 주서발(한국어문학과 4학년) 씨는 “대학 행사에 참여해 중국 유학생들에게 애교심을 심어주고 한국 학생들에게 중국음식문화를 알리기 위해 매점을 열었다”며 “비록 큰 금액은 아니지만 우리가 배우고, 꿈을 키워준 모교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어 뿌듯하다”고 말했다.

최경진 가천대 국제교류처장은 “중국인 유학생들이 자발적으로 매점을 열어 모은 수익금을 기부하니 기특하다”며 “유학생들이 학업에 정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