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에너지복지 사각지대 없앤다
전남대, 에너지복지 사각지대 없앤다
  • 임지연 기자
  • 승인 2019.10.08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주시, 전력거래소, ㈜지혜와 비전과 협약 체결

[대학저널 임지연 기자] 전남대학교(총장 정병석)가 복지사각지대의 에너지복지 활성화를 위해 나주시, 전력거래소, ㈜지혜와 비전과 협약을 맺고 함께 지역사회 공헌에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전남대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사업단(단장 김재국 신소재공학부 교수)은 이들 기관과 ▲협력사업 공동 발굴 및 운영 ▲기술사업화 및 지역사회공헌과 관련한 상호 지원 ▲대학(원)생 봉사활동 참여 ▲창의인재양성을 위한 교육훈련 및 컨설팅 ▲현장실습, 인턴십 등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한 인적 교류 협력 등 산학협력을 통해 에너지 절감 및 복지효과, 환경개선에 협력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전남대 LINC+사업단의 에너지융복합센터는 산·학·관 진단조사팀을 구성해 나주시 관내 경로시설 중 15년 이상 노후건물 약 30~40개소를 선정, 시설 진단조사 및 실내 공기 질, 실내 조명환경 진단 등에 나선다. 

김재국 사업단장은 “에너지관련 시범진단사업을 통해 에너지복지 분야의 산학협력 선도모델을 창출하고, 복지시설 개선을 통해 삶의 만족도를 높여나가겠다”며 “특히 복지사각지대의 에너지복지 활성화를 위해 가능한 지원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