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대 해외교육봉사단, 과테말라 학생들 위한 자선 바자회
충북대 해외교육봉사단, 과테말라 학생들 위한 자선 바자회
  • 이승환 기자
  • 승인 2019.10.08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 사범대학 과테말라 해외교육봉사단원들은 1일과 8일 충북대 대운동장 및 개신문화관 주변에서 '과테말라 학생들을 위한 자선바자회'를 열었다.

이번 바자회는 충북대 구성원으로부터 기부 받은 의류·주방용품·문구류·장난감·인형·도서·생활용품 등의 판매로 진행됐으며, 수익금은 과테말라 현지 초·중등 봉사학교 교육 기자재 구입비로 사용된다. 당일 행사에는 오전부터 많은 학생과 지역민이 관심을 보이며 좋은 뜻에 동참했다.

해외교육봉사단장을 맡고 있는 한재영 화학교육과 교수는 “바자회 수익금은 30만원 정도로 그리 많지 않지만 과테말라 현지에는 교육 기자재 구입비로 큰 도움이 된다. 대학생들이 스스로 해외 봉사활동을 위한 모금 활동을 함으로써 기부문화를 확산시킨다는 점에서 이번 바자회는 큰 가치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충북대 사범대학은 글로벌 감각을 갖춘 교원 양성과 해외 교육봉사활동을 활성화시키고자 예비교원을 대상으로 단기 해외교육봉사단을 운영하며 2018년부터 바자회를 개최하고 있다.

단기 해외교육봉사는 국립국제교육원에서 운영하는 사업으로, 충북대는 4년 연속 이 사업에 선정돼 2019년 겨울방학 기간 중 과테말라 단기 해외교육봉사를 위해 준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