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기대, 반도체 소재·부품·장비 기술 인력양성 사업 선정
산기대, 반도체 소재·부품·장비 기술 인력양성 사업 선정
  • 임지연 기자
  • 승인 2019.09.16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도체장비 전공트랙과정 운영…5년간 20억 원 지원받아
사업 출범식 및 워크숍 현장

[대학저널 임지연 기자] 한국산업기술대학교(이하 산기대)는 산업통상자원부의 ‘산학프로젝트 기반 반도체 소재·부품·장비 기술 전문인력양성 사업’에 선정돼 연간 4억 원씩, 5년간 총 20억 원을 지원받는다.

본 사업은 중소·중견 기업 중심의 반도체 소재·부품·장비업계가 지속적으로 요청한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석·박사학위과정과 비학위형 단기 과정으로 운영된다. 산기대는 메카트로닉스공학과, 기계설계공학과, 나노반도체공학과, 전자공학부가 참여하며, 학위과정과 단기 과정은 반도체 장비 제어 및 공정 인력 교육에 특화됐 있다. 

김기현 책임교수(메카트로닉스공학과)는 “해외 의존도가 높은 반도체 장비산업의 기술 자립화를 위해 전문 인력을 적시에 공급해야 한다”며 “본 사업과 학사학위과정의 LINC+ 주문식 반도체 장비트랙을 공동 운영하여 반도체 장비 전문 인력을 양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사업은 한국반도체산업협회 주관으로 산기대를 비롯해 명지대, 성균관대, 인하대, 충남대, 한국기술교육대 등 6개 대학과 41개 중견·중소기업이 컨소시엄 형태로 참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