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경대 양현경 교수, 카본 양자점 필름 개발
부경대 양현경 교수, 카본 양자점 필름 개발
  • 임지연 기자
  • 승인 2019.09.02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청색광 차단 필름보다 광 효율 높아
양현경 교수

[대학저널 임지연 기자] 부경대학교(총장 김영섭) 전기전자소프트웨어공학과 양현경 교수가 최근 LED 조명의 단점으로 지적되는 청색광을 차단하면서 광 효율까지 높일 수 있는 필름을 개발해 주목받고 있다.

양 교수가 개발한 카본 양자점 필름은 LED의 청색 파장을 녹색 파장으로 바꾸는 방식으로 청색광을 차단해 눈을 보호하는 것은 물론, 빛의 투과도에도 영향을 미치지 않아 기존 청색광 차단 필름보다 광 효율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양 교수는 카본 양자점의 농도를 달리해 필름을 제작, 실험한 결과 카본 양자점 농도가 20 wt.%일 때 85.8 %의 차단 효과, 40 wt.%일 때 95.9 %의 차단 효과를 보였다.

양 교수는 “이 카본 양자점 필름은 다양한 형태와 두께로 제작할 수 있어 휴대폰은 물론, 컴퓨터 모니터, TV, 조명, 안경렌즈 등에 광범위하게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구결과를 게재한 논문 ‘Ultraviolet to blue blocking and wavelength convertible films using carbon dots for interrupting eye damage caused by general lighing’은 최근 국제학술지 <나노 에너지(Nano Energy)>(IF=15.548)에 게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