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북콘서트 ‘어쩌면 이상한 몸’ 개최
전남대, 북콘서트 ‘어쩌면 이상한 몸’ 개최
  • 백두산 기자
  • 승인 2019.08.25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여성의 삶에 관한 북 콘서트
노동, 관계, 고통, 쾌락에 관한 이야기
장애 여성들의 다층적이고 교차적인 삶에 대해 이야기 한 책 ‘어쩌면 이상한 몸’을 내건 북 콘서트가 오는 9월 6일 오후 2시 전남대학교(총장 정병석) 용봉문화관 시청각실에서 열린다. (사진: 전남대 제공)
장애 여성들의 다층적이고 교차적인 삶에 대해 이야기 한 책 ‘어쩌면 이상한 몸’을 내건 북 콘서트가 오는 9월 6일 오후 2시 전남대학교(총장 정병석) 용봉문화관 시청각실에서 열린다. (사진: 전남대 제공)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장애 여성들의 다층적이고 교차적인 삶에 대해 이야기 한 책 ‘어쩌면 이상한 몸’을 내건 북 콘서트가 오는 9월 6일 오후 2시 전남대학교(총장 정병석) 용봉문화관 시청각실에서 열린다.

장애여성공감 창립 20주년을 맞아 출간된 책 ‘어쩌면 이상한 몸’은 통증, 나이 듦, 성생활, 활동보조, 몸과 같은 키워드로 장애여성의 다층적이고 교차적인 삶을 이야기하고 있다.

이번 북 콘서트에서는 장애여성의 몸을 ‘이상한 것’으로 만드는 사회, 그 사회와 불화하고 싸우는 장애여성들의 투쟁과 일상에 관한 이야기를 나눈다. 이야기 손님으로 배복주 대표와 나영정 연구위원이 나온다. 또 노래하는 페미니스트 수수가 오프닝 공연을 맡는다.

참가신청은 8월 30일까지 포스터의 QR코드 및 URI를 통해 가능하다. (*포스터 참조)

이 북 콘서트는 전남대 인문학연구원 HK+ 가족커뮤니티사업단이 처음으로 기획했다. 전남대 인문학연구원(원장 정미라) 주관, 전남대여성연구소(소장 윤수종)와 광주여성장애인연대(대표 이순화) 주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