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대, 2019 제39차 중국학 국제학술대회 개최
충북대, 2019 제39차 중국학 국제학술대회 개최
  • 신영경 기자
  • 승인 2019.08.16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저널 신영경 기자] 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는 8월 16일 인문대학(N16-1동)에서 ‘비대칭(非對稱)의 중국학'을 주제로 ‘2019 제39차 중국학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학술대회는 중국, 베트남, 일본, 대만, 한국 5개국의 중국학 석학 50여 명이 어학·문학·사학·철학 분과로 나눠 중국에 대한 인문학적 탐색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개회식에는 김수갑 총장을 비롯해 한범덕 청주시장, 탕디엔원 주한타이베이대표부 대표, 김승욱 한국중국학회 회장, 노경희 충북대 중국학연구소장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김수갑 총장은 축사에서 “우리나라는 오래전부터 중국과 밀접한 관계를 맺어오면서 독자적인 ‘중국학’을 구축해왔다”며 “이번 학술대회는 그동안의 중국학 연구를 총체적으로 되돌아보는 매우 중요한 자리다”라고 말했다.

한범덕 청주시장은 “국제학술대회 개최를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학술대회를 청주에서 개최해준 한국중국학회, 충북대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라고 환영의 인사를 전했다.

학술대회는 백영서 연세대 명예교수의 기조강연(5.4와 연동하는 동아시아)을 시작으로 분과별로 강의실과 주제(▲‘비대칭’의 어문학 연구 ▲중국사의 ‘대칭성’과 ‘비대칭성’ ▲중국 철학 이해의 교차와 다양성)를 나눠 발표와 토론을 진행했다.

한편 한국중국학회는 1962년 창립된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랜 역사를 가진 중국학 학술단체이며, 언어·문학·사학·철학 등 인문학 각 분야가 두루 모인 ‘인문학 기반의 중국학’ 학회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