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학교공간혁신촉진자’ 예비교육으로 사업 역량 강화
경기도교육청, '학교공간혁신촉진자’ 예비교육으로 사업 역량 강화
  • 신영경 기자
  • 승인 2019.08.14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공간혁사업 방향·비전 공유, 학교-촉진자 간 매칭 진행

[대학저널 신영경 기자]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14일 남부청사에서 학교공간혁신사업 추진 역량 강화를 위한 ‘학교공간혁신촉진자’(퍼실리테이터) 예비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예비교육은 ‘학교공간혁신촉진자’를 대상으로 학교공간혁신사업의 방향과 비전을 공유하고 ‘학교공간혁신촉진자’의 역할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교육에는 ‘학교공간혁신촉진자’ 38명과 학교공간혁신 총괄기획가, 건축교육가, 학교공간혁신지원팀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학교공간혁신촉진자’는 건축가, 공간 디자이너 등 공간혁신 프로젝트 유경험자로, 사업 대상 학교에 배치돼 학교공간혁신사업 시 학생·교사의 다양한 요구사항을 조율하고 사업 전반을 관리하게 된다. 

이날 예비교육은 ▲학교공간혁신사업 추진 경과·계획 공유 ▲학교공간혁신촉진자의 역할 강의 ▲학교·학교공간혁신촉진자 매칭이 이뤄졌다.

매칭은 도내 학교 33교(초 20교, 중 8교, 고 5교)를 대상으로 현장 토론을 통해 결정됐다. 학교공간혁신촉진자의 경험·성향·거주지, 학교에 미치는 영향 등을 고려해 학교 당 1~2명씩 배정됐다. 

경기도교육청 현상봉 시설과장은 “학교공간혁신사업의 핵심은 사용자가 주도적으로 학교 공간 개선 과정에 참여해 요구사항을 제기하고 반영하는데 있다”며 “이 과정에서 학교공간혁신촉진자가 사업 전 과정에 조력자가 돼 사용자 중심의 학교공간을 만들어 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도교육청은 지난 7월 학교공간혁신사업 시 ‘사용자 참여설계’ 활성화를 위해 ‘학교공간혁신촉진자’를 선발했다. 위촉기간은 8월 1일부터 20년 12월 31일까지다.
 
오덕신 일자리본부장(부총장)은 “파란사다리 프로젝트의 가장 중요한 목적은 여러분에게 사다리가 돼 준 사람들처럼 여러분도 누군가에게 사다리가 되어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삼육대는 일자리본부를 통해 학생들의 취업과 창업을 적극 지원하는 것은 물론 여러분들이 세운 삶의 목표를 이뤄가는 길에 최선의 지원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