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저널 진로입시문제연구소, 거창군 ‘학부모 진로코칭 교실’ 강의
대학저널 진로입시문제연구소, 거창군 ‘학부모 진로코칭 교실’ 강의
  • 이승환 기자
  • 승인 2019.08.12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명선 소장, ‘자녀의 성격을 알면 교육이 보인다’ 주제 특강
14일 경남 거창문화원에서....학부모 대상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임명선 대학저널 진로입시문제연구소장은 8월 14일 오후 1시30분 경남 거창군 거창문화원에서 열리는 ‘학부모 진로코칭 교실’에서 ‘자녀의 성격을 알면 교육이 보인다’ 주제로 특강을 한다.

임 소장은 그의 저서 ‘자녀의 성격을 알면 교육이 보인다’ 내용을 중심으로 진행되는 강의에서 △자녀의 성격 유형별 소통과 이해, 공감의 방식 △자녀 학습지도 방식 △진로지도의 방향성 찾기 등을 소개하고 학부모들과 함께 성공적인 자녀교육 방법을 모색하게 된다.

올 3월 출간된 『자녀의 성격을 알면 교육이 보인다』(다올북스)는 자녀의 유능함을 부모가 어떻게 발견하고 학습과 진로, 진학까지 연결시켜 성공적인 자녀교육을 이룰 수 있을지 고민하고 해법을 찾는 내용을 담고 있다.

자녀의 성격별 특성과 이에 맞춘 정서지도법, 인성 성장전략, 학습․진로 지도법 등을 상세히 전하는 ‘자녀의 성격유형별 코칭법’ 뿐 아니라 성격이 다른 부모와 자녀, 교사와 학생이 겪는 갈등상황을 실제 상담사례를 기초로 재구성해, 성격의 중요성을 환기시키고 공감을 이끌어내 학부모 독자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한편 거창군의 2019년 ‘맞춤형 교육지원 사업 프로그램’ 일환으로 마련된 학부모 진로코칭 교실은 이번 임명선 소장의 강의를 시작으로 10월까지 매달 한 번씩 총 세 차례 열릴 예정이다.

최낙훈 소장(한국온라인마케팅전략연구소)의 ‘4차 산업혁명과 우리 아이가 만날 미래’ 주제 강의는 9월 18일 오후 6시30분에, 장광원 대표(데오럭스 교육그룹)의 ‘엄마 코디, 무엇을 해야 하나?’ 주제 강의는 10월 16일 오후 6시30분 거창문화원에서 열린다.

이번 학부모 진로코칭 교실은 중․고등학생 자녀를 둔 학부모 누구나 참석할 수 있다.

※ 문의 055-942-616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