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지역사회 공헌도' 학점으로 준다"
"전남대, '지역사회 공헌도' 학점으로 준다"
  • 신효송 기자
  • 승인 2019.08.11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문제·기업애로 해결 봉사점수 학점 환산

[대학저널 신효송 기자] 전남대학교(총장 정병석)가 지역사회공헌 차원에서 유관기관의 애로사항을 해결해주고 받은 봉사활동 점수를 학점으로 인정해 주는 ‘대학생활과 사회봉사3’ 과목을 올 2학기부터 운영한다.

전남대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사업단(단장 김재국 신소재공학부 교수)은 학생들이 유관기관 및 기업의 애로사항을 팀원을 모아 직접 해결하고, 이에 대해 봉사활동 90시간을 받으면, 이를 3학점으로 인정해 주는 지역사회공헌형 교과목을 운영하기로 했다. 이는 학생주도형 산학협력 플랫폼 활성화를 위한 교과과정이기도 하다. 과목운영도 LINC+사업단 한종훈 교수(부단장)이 직접 맡기로 했다.

특히 전남대 LINC+사업단은 학생들의 애로사항 해결방법 등을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공동사업으로 연계해 지역사회혁신 효과를 극대화하는 방향으로 활용키로 했다.

김재국 단장은 “지역사회혁신을 위해 LINC+사업단이 교과목을 직접 운영하는 것은 새로운 도전”이라며 “대학생의 역량을 통해 지역사회를 선도할 수 있도록 다양한 도전과 지원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남대 LINC+사업단은 대동문화재단, 세계청년축제 등 2건의 리빙랩 프로젝트를 학생이 직접 시행하는 소셜아이디어랩 활동을 추진 중이다. 8월부터 본격적인 리빙랩 자유/지정공모를 통해 다양한 지역사회 의제를 발굴하고 학생이 직접 해결할 수 있도록 지원에 나설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