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 이승환 기자
  • 승인 2019.08.08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건국대학교(총장 민상기) 문과대학 사학과 전공체험에 참가한 고교생과 건국대 학생들이 지난 2일 독립운동의 산실인 '서북학회' 회관으로 쓰였던 건국대 상허기념박물관 앞에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건국대 사학과는 여름방학을 맞은 고교생들을 캠퍼스로 초청해 대학 전공을 체험하는 ‘2019 KU전공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는 슬로건을 내걸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