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대, 동신교육재단 설립자 고(故) 여암 정동성 박사 추도식 거행
여주대, 동신교육재단 설립자 고(故) 여암 정동성 박사 추도식 거행
  • 임지연 기자
  • 승인 2019.08.07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모 미사 및 묘소 참배, 추모기념 그란폰도 등 열려

[대학저널 임지연 기자] 여주대학교(총장 고기채)는 지난 5일 본교 콘서트홀에서 학교법인 동신교육재단 설립자 고(故) 여암 정동성 박사 20주기 추도식을 거행했다. 

이날 추도식에는 정동성 박사의 유가족과 고기채 여주대 총장, 이인원 한국대학신문 회장을 비롯한 내빈과 교직원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추도식은 박정배 베네딕도 신부의 주관 아래 추모미사와 묘역 참배, 유가족 인사말 순으로 진행됐다.  

6일에는 ‘여암 정동성 박사 20주기 추모기념 그란폰도 2019’가 열렸다. 행사에는 이항진 여주시장, 정태경 대외부총장, 한유진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전문위원, 여주대 및 여주고 교직원 30여 명이 참여했다. 

그란폰도는 이탈리아어로 ‘긴거리를 이동한다’는 뜻으로 제한시간 내 정해진 코스를 완주하는 자전거 로드 대회다. 참가자들은 이포보까지 가는 하프 코스(왕복 300Km)와 두물머리까지 가는 풀코스(왕복 100Km) 2개 코스를 따라 양섬에서 출발했다. 

여주대는 “‘한 마음으로는 만 가지 일을 할 수 있지만, 두 마음으로는 한 가지 일도 할 수 없다’라는 설립자의 뜻을 이어 받아 행사를 개최했다”며 “전 구성원들이 대학 및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다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여암 정동성 박사는 1970년대 4선 국회의원을 지내고, 제8대 체육부장관을 역임했으며, 남북통일 축구대회 단장으로 평양을 방문하기도 했다.

1993년 학교법인 동신학원 여주전문대학(현 여주대학교)와 여주고등학교 설립했으며, 정치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유공 대한민국 건국포장과 청조근정훈장을 수훈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