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대 창업지원단, ‘글로벌 예비창업자 프로그램’ 실시
한국교통대 창업지원단, ‘글로벌 예비창업자 프로그램’ 실시
  • 신영경 기자
  • 승인 2019.07.11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저널 신영경 기자] 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 창업지원단이 창업에 관심있는 재학생 13명을 선발해 오는 26일까지 4주간 중국 북경의 대외경제무역대학교에서 ‘글로벌 예비창업자 프로그램’ 연수를 실시한다.
 
이번 연수는 초기창업패키지 사업의 일환으로 창업의 국제화 추세 및 세계 경제의 단일화에 대응해 글로벌 청년창업자의 양성과 역량을 강화하고자 마련됐다.
 
단일시장으로는 세계 최대 규모인 중국에서 시장 기회 발굴 등 13과목으로 구성된 교육과정과 토론, 창업경진대회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이번 연수를 위해 창업지원단은 지난 6월 28일 대외경제무역대학교(중국 북경)와 ‘글로벌 청년창업 산학협동 실습·교육’에 대한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김성룡 창업지원단장은 “한국교통대 학생의 자존감을 높이고 글로벌 역량을 키우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라며, 국제교류를 더욱 활성화해 지역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