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명대, 상해해양대학교 ‘한국어‧한국문화 단기연수’ 성료
상명대, 상해해양대학교 ‘한국어‧한국문화 단기연수’ 성료
  • 백두산 기자
  • 승인 2019.07.05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27일부터 7월 6일까지 진행…학생 36명, 인솔교수 3명 구성
‘한국어와 한국문화’ 주제로 연수 진행
상해해양대학교 학생들이 상명대학교 여름 한국어한국문화연수에 참가했다(가운데 백웅기 총장) (사진: 상명대 제공)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상명대학교(총장 백웅기) 국제언어문화교육원(원장 조항록)은 7월 5일 오후 3시 서울캠퍼스 미래백년관에서 ‘상해해양대학교 2019년 여름 한국어‧한국문화 단기연수’의 수료식을 진행했다. 이번 연수는 6월 27일부터 7월 6일까지 9박 10일 과정으로 진행되었으며, 연수단은 학생 36명과 인솔교수 3명으로 구성됐다.

‘한국어와 한국문화’를 주제로 진행된 이번 연수는 한국의 사회와 문화에 대한 강의, 서울과 경기, 전주, 부여 등 한국 역사와 문화 명승지 탐방 등이 진행됐다. 또한 한국음식 만들기, 한복 체험하기, 한국 전통악기와 K-POP DANCE 배우기 등 한국을 이해하기 위한 다양한 체험도 함께 진행됐다.

이번 연수의 마지막 과정인 수료식에는 연수생들과 인솔 교수, 백웅기 총장과 조항록 원장, 교육원 관계자 등이 참석했으며, 백총장은 인사말에서 “이번 기회가 한국의 문화와 역사를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었기를 바라며, 앞으로 한국과 중국 사이에서 활약할 수 있는 중요한 인재로 성장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한 연수생은 “연수를 통해 알게 된 한국의 민족성에 감탄했으며, 연수기간 동안 관계자들의 배려와 정성에 감사했다”고 소감을 말하기도 했다.

상해해양대학교는 상명대가 교류하고 있는 200여 외국 대학들 중 가장 교류가 활발한 대학 중 하나로 매년 교환학생, 복수학위, 연수 등을 통해 50여 명 이상이 교류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