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대, ‘북한 및 통일문제’ 논술대회 시상식 개최
경남대, ‘북한 및 통일문제’ 논술대회 시상식 개최
  • 이승환 기자
  • 승인 2019.06.10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개 고교 90명 참가
금상에 변은후(칠원고), 박찬호(마산고) 학생
경남대는 10일 본관 국제세미나실에서 제18회 고교생 ‘북한 및 통일문제’ 논술경시대회 시상식을 열었다.
경남대는 10일 본관 국제세미나실에서 제18회 고교생 ‘북한 및 통일문제’ 논술경시대회 시상식을 열었다.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경남대학교(총장 박재규)는 10일 본관 국제세미나실에서 제18회 고교생 ‘북한 및 통일문제’ 논술경시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

경남대 극동문제연구소와 경남신문이 공동으로 개최한 논술경시대회는 지난 5월 11일 경남대 창조관 AMP Lyceum에서 ‘탈북자 지원정책에 대한 형평성 문제’ 주제로 경남지역 20개교 90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린 바 있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변은후(칠원고 3), 박찬호(마산고 3) 학생이 금상을, 김수정(창녕여고 3), 이재호(창신고 2), 김민정(진주외국어고 3) 학생이 은상을 받았다. 또 박지원(성지여고 3), 김채영(마산 무학여고 1) 학생 등 10명이 동상을 수상했다.

박재규 총장은 격려사를 통해 “앞으로도 꾸준히 북한 및 통일, 안보분야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공부해 미래의 통일된 한반도에서 활약할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