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복대 의료복지과, 사회복지사 1급 국가고시 4명 합격
경복대 의료복지과, 사회복지사 1급 국가고시 4명 합격
  • 신영경 기자
  • 승인 2019.06.05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저널 신영경 기자] 경복대학교 의료복지과 학생 4명이 한국산업인력관리공단 주관 '2019 제17회 사회복지사 1급 국가자격시험'에서 최종 합격했다.
 
합격자는 전공심화과정생 장하영, 이경선, 신다슬, 김지은 씨 등 4명이다.
 
사회복지사 1급 시험은 필기시험에 합격하고 응시자격 서류심사에 통과해야 한다.

합격자는 자격증 교부 후 다양한 복지현장에서 장애인, 노인, 청소년 등 사회 취약계층의 문제를 진단·평가해 문제를 해결하는 사회복지사로 일하게 된다.
 
의료복지과는 사회복지사 1급 자격시험을 위해 작년 9월부터 체계적이고 탄탄한 학습지도와 정확한 기출문제 분석, 자발적인 스터디그룹 조직 등을 실시했다.
 
사회복지사 1급 자격증 소지자는 의료사회복지 또는 정신보건 분야에서 일정한 경력을 쌓으면 시험을 통해 의료사회복지사나 정신보건사회복지사 자격을 취득, 해당 분야의 전문사회복지사로 활동할 수 있다.
 
장원태 의료복지학과장은 “그동안 학생들이 자발적으로 스터디그룹을 조직하고 자기주도형 학습을 진행해 좋은 성과를 낸 것 같다”며 “앞으로 사회와 국가가 필요로 하는 사회수요 맞춤형 사회복지서비스 전문 인재양성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