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로스알라모스연구소, 현대차와 공동연구 협약
전북대 로스알라모스연구소, 현대차와 공동연구 협약
  • 신영경 기자
  • 승인 2019.06.04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자적 영상가시화 및 파 제어 기술 접목 연구 수행

[대학저널 신영경 기자] 로스알라모스연구소-전북대학교 한국공학연구소(소장 강래형 교수)가 자동차 관련 미래 기술 개발을 위한 산학협동 연구과제를 수행하기 위해 현대자동차와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난해부터 올 초까지 진행한 현대차 미래기술 연구과제를 성공적으로 수행한 후 관련 기술 개발을 확대하고자 마련됐다. 양 기관은 내년 10월까지 산학협동 연구과제를 수행하는 데 합의했다.
 
전북대 로스알라모스연구소는 세계적으로 시도된 적 없는 독자적인 영상가시화 기술과 파(wave) 제어 기술을 현대차 미래기술 연구에 접목했다.
 
이 기술은 현대차의 미래기술 연구비 지원을 통해 가능성을 확인했다. 이번 산학협동 연구과제를 통해 앞으로 실제 여러 시편에 대한 구체적인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는 데 힘을 쏟을 예정이다.
 
강래형 소장은 "기술 완성도를 높여 자동차 산업 뿐 아니라, 항공우주, 건축, 토목, 수송기계, 복합재료, 반도체 등 다양한 산업에 적용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로스알라모스연구소-전북대 한국공학연구소는 기계, 전자, 탄소소재 및 스마트 재료 등 다양한 분야가 접목된 융·복합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특히 최첨단 비파괴검사기술에서부터 스마트 센서 개발, 복합재료 등의 소재기술, 신호처리 및 제어 기술 등을 보유해 구조 건전성 관리 분야 세계 최고 수준의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