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임사라 조교, 대학 발전 기원 1000만 원 기탁
전북대 임사라 조교, 대학 발전 기원 1000만 원 기탁
  • 오혜민 기자
  • 승인 2019.05.22 1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과 40주년, 대학원 진학 후배들에게 도움되길”

[대학저널 오혜민 기자]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 임사라 조교(사회대 심리학과)가 학과 후배들을 위한 장학 사업을 위해 써달라며 1000만 원의 발전기금을 냈다.

발전지원재단은 지난 21일 오전 11시 대학본부 총장실에서 김동원 총장과 학내 주요 보직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탁식을 갖고 감사패를 전달했다.

임 조교가 발전기금을 기탁한 것은 올해가 심리학과 창립 40주년이 되는 해에 의미 있는 일을 하고 싶은 마음을 실천에 옮긴 것이다. 특히 심리학과가 대학원에 진학하는 학생들이 증가함에 따라 학부에 비해 장학금 제도가 적은 대학원생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기금을 기탁했다.

임 조교는 적지 않은 기금 마련을 위해 조교를 시작했던 2012년부터 급여의 일부를 따로 모았고 학과 창립 40주년에 맞춰 그간 모아온 기금을 후배들을 위해 내놓기로 해 감동까지 안겨주고 있다.

임사라 조교는 “학생들과 가장 가까이에서 호흡하면서 늘 학부생에 비해 장학금이 부족한 대학원생들이 안타까웠다”며 “대학원에 진학하는 학부생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고 우리 청년층의 기부 문화 확산에도 기여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동원 총장은 “후배들을 위해 이렇게 오랜 시간 동안 마음을 담은 기금이기에 감동이 더한 것 같다”며 “대학을 대표해 깊이 감사드리고 이 기금이 심리학과 학생들을 위해 소중하게 쓰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