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하대, 인천시의회와 공동 컨퍼런스 열어
인하대, 인천시의회와 공동 컨퍼런스 열어
  • 오혜민 기자
  • 승인 2019.05.21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하대-인천시의회와 파트너십을 다지는 첫 자리, 미래산업을 논하는 시간으로 준비

[대학저널 오혜민 기자] 인하대학교(총장 조명우)는 21일 정석학술정보관 국제회의장에서 인하대-인천시의회 공동 컨퍼런스 ‘인천시 의정을 위한 ICT의 이해’를 열고 미래 산업의 전망을 논하는 한편 인천시 발전을 위한 두 기관 간 긴밀한 협조를 강조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지난 3월 인천시의회와의 파트너십을 약속한 이후 첫 공식 만남이다. 이날 행사에는 조명우 총장을 비롯한 인하대 관계자와 시의회의원 28명이 참석했다. 의정활동 자문 협력활동 중 하나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전문가들의 강의로 채워졌다. 

우선 강상길 인하대 정보통신처장이 ‘인공지능 진화와 적용분야’를 주제로 시의원들을 만났고 이어 박헌진 인하대 통계학과 교수가 ‘데이터의 활용-과거와 미래’를 주제로 강연했다.

김진규 인천시의회 부의장은 “인하대 교수들의 수준 높은 강의는 앞으로 의정활동을 하는데 큰 도움이 돼 줄 것”이라고 말했다.

조명우 총장은 “이번 행사를 기다리고 있던 시의원들이 많이 있었다는 이야기를 전해 들었다”며 “시의회와의 상생을 약속한 만큼 인하대가 갖고 있는 역량을 적극 활용해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인하대는 앞서 3월 ‘인하대-인천시의회 상호협력 업무협약식’을 열고 지역 발전을 도모하는데 힘을 모으기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의정활동의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인하대의 다양한 분야 연구자들이 자문 협력에 나선다. 또 지역 현안을 주제로 하는 공청회와 토론회, 세미나 등을 공동으로 열어 인천지역 발전을 위한 싱크탱크 역할을 계획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