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대 사범대학, ‘교원양성대학 시민교육 역량강화사업’ 선정
경상대 사범대학, ‘교원양성대학 시민교육 역량강화사업’ 선정
  • 오혜민 기자
  • 승인 2019.05.21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년간 매년 평균 1억3000만 원 지원, 예비 교원의 학교 민주시민교육 전문성 강화

[대학저널 오혜민 기자] 경상대학교(총장 이상경) 사범대학(학장 권선옥 체육교육과 교수)은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시행하는 ‘2019년 교원양성대학 시민교육 역량강화사업’에 선정됐다. 

이 사업은 교원양성대학에 대한 재정지원을 통해 민주시민교육 교육과정을 개발?운영해 예비 교원의 학교 민주시민교육에 대한 전문성을 강화하고자 하는 사업이다. 

전국 교육대학 13개교, 사범대학 46개교 가운데 교육대학 6개교, 사범대학 6개교를 선정해 각 기관마다 매년 평균 1억3000만 원을 총 4년(2년+2년)간 지원한다.

경상대(사업단장 김영석 일반사회교육과 교수)는 경상대 사범대학의 특성을 살려 16개 학과가 모두 참여해 시민교육 관련 주제가 교과목으로 구성돼 안정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교육과정을 개발 및 재구성하고 학교 현장에서 적용 가능한 체험 및 참여 중심의 시민교육 교수·학습 방법을 적용해 예비교원의 실천 역량을 강화하도록 사업을 전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