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디지털대, 인도 학교 SSVM와 자매 결연
원광디지털대, 인도 학교 SSVM와 자매 결연
  • 임지연 기자
  • 승인 2019.05.10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웰빙인재 양성하기 위해 양 기관 적극 협력
인도 학교 SSVM 학생들과 관계자

[대학저널 임지연 기자] 원광디지털대학교(총장 김규열)는 지난 8일 SSVM(School of Swami Santanand Saraswati Vidya Mandir, 스와미 산따난드 사라와띠 비디야 만디르 학교)와 자매결연을 맺었다.

이를 통해 양 기관은 웰빙 인재 양성을 위해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요가 등 웰빙 분야의 발전을 위한 공동연구와 자문 및 교육관련 후원을 진행한다.

SSVM은 원광디지털대 요가명상학과 명예교수였던 까말라 미슈라 교수(Prof. Kamala Mishra)의 지원으로 설립된 학교다. 초등학교부터 준 대학과정 까지 총 12년의 교육과정으로 이뤄져 있다. 
설립자이자 이사장인 다르멘드라 미슈라(Dr. Dharendra Mishra)는 “인도 정통요가를 알리고 교육할 수 있는 웰빙 인재의 양성을 위해 양 기관이 적극 협력해 나갈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원광디지털대 김규열 총장은 “양 기관의 교수진 및 학생들 간의 교류를 통해 요가와 웰빙 분야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이번 자매결연을 계기로 양 기관이 더욱 돈독한 교류를 이어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2010년 설립된 인도 SSVM은 학생들의 수업료와 기부금으로 운영되는 비영리 교육재단이다. ▲원예 및 환경안전과정 ▲농업 및 식품 가공과정 ▲뜨개질, 자수, 편직, 원사 생산훈련 ▲컴퓨터 및 언어훈련 ▲신체 및 정신개발 훈련의 5가지 특화된 교육과정이 운영된다. 

또한 영양부족과 빈곤에 시달리는 여학생들을 배려하기 위해 건강검진(매년), 요가교육(매주), 식품가공교육 등을 제공하고 있다. 여학생들의 능력개발 및 독립적인 생활을 강화할 수 있는 ‘아짜리야 까말라까르 우디야미따뻬에트(기능 개발원)’과 ‘가우샬람(목축농장)’도 설립해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