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 원주캠퍼스 근대한국학연구소 HK+사업단, ‘제1회 석학강좌’ 개최
연세대 원주캠퍼스 근대한국학연구소 HK+사업단, ‘제1회 석학강좌’ 개최
  • 백두산 기자
  • 승인 2019.04.12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학의 어제와 오늘'을 주제로 강연 예정
제1회 석학강좌 포스터 (사진: 연세대 제공)
제1회 석학강좌 포스터 (사진: 연세대 제공)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연세대학교 원주캠퍼스 근대한국학연구소 인문한국플러스(HK+)연구단(이하 HK+연구단, 단장 김영민)이 오는 4월 17일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연세대 원주캠퍼스 청파회의실(대학본부 320호)에서 <제1회 석학강좌 : 한국학 연구의 과제와 전망>을 개최한다.

HK+연구단은 한국학 연구의 성과를 짚어보고 앞으로의 과제와 전망을 모색하고자 <석학강좌> 프로그램을 기획했으며, 이번 제1회 석학강좌는 '한국학의 어제와 오늘'을 주제로 임형택 전 성균관대 교수(전 동아시아 학술원 원장)의 강연이 계획돼 있다.

임형택 교수는 고전문학과 한문학 분야의 석학으로, 한국학은 당대의 사회적 요구에 어떻게 응답해야 하며 더 나아가 동아시아적 지평에서 한국학이 어떠한 방식으로 재구성되어야 하는지에 관해 오랫동안 천착해 왔다.

한편 연세대 원주캠퍼스 근대한국학연구소 HK+연구단은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으로부터 7년간 약 100억 원의 연구비를 지원받아 “근대한국학의 지적 기반 성찰과 21세기 한국학의 전망”이라는 주제로 세계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한국학 연구의 지적계보를 구축하고 있으며, 한국학의 지평을 확산하기 위해 시민들과 함께하는 다양한 행사들을 마련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